• 조회수 3601l좋아요 0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점프는 너무 힘들어.’ 늘 누워서 빈둥거리던 케로, 친구들의 도움을 받아 하늘로 피융~ 날아가 해님을 만납니다.“용기를 내지 않았다면 이런 멋진 일을 해 보지 못했을 거야!”케로는 다시 해님을 만날 날을 기다리며 열심히 점프를 연습합니다.

    케로는 아주 조금만 용기를 낸다면 우리의 삶이, 생활이 훨씬 더 재미있고 흥미진진해질 거라는 메시지를 전해줍니다. 케로는 친구들의 배려와 관심을 통해 ‘못하던’ 점프를 좋아하게 되고, 스스로 노력하게 되었지요. 어린 친구들 사이에도 경쟁, 왕따 등의 말이 일상화된 요즘 현실에서 ‘협동’ ‘배려’ ‘우정’ 등의 의미를 생각해 볼 수 있습니다.
    출판사 리뷰
    『개구리가 피융~!!』은 일본 창작동화그림책 콘테스트 부분에서 대상을 수상하고, 그림동화상 우수상을 수상한 작가의 작품입니다. 비 오는 날 해님은 어디에 있을까? 해님은 구름 낀 하늘 지붕 위에서 쿨쿨 잠을 자고 있답니다. 하지만 해님이 후~ 하고 입김 한번 불면 먹구름은 간데없이 사라지고 화창한 날씨가 되지요. ‘날씨’에 대한 개념을 알아가는 어린이의 천진한 상상력을 응원해주세요.

    케로는 소극적인 성격의 개구리입니다. 친구들이 모두 다 좋아하는 점프를 ‘힘들다, 재미없다’며 피하는 까닭은 사실 점프를 잘 ‘못하기’ 때문이지요. 하지만 점프를 도와준 친구들 덕분에 하늘로 날아올라 해님을 만나는 재미난 사건을 경험합니다. 아주 조금만 용기를 낸다면 우리의 삶이, 생활이 훨씬 더 재미있고 흥미진진해질 거라는 메시지를 전해주는 듯합니다. 또 점프를 못한다고 해서 따돌리거나 흉보지 않고 오히려 케로를 도와주고 독려하는 친구들 모습에서 따뜻한 마음을 느낄 수 있습니다. 케로는 친구들의 배려와 관심을 통해 ‘못하던’ 점프를 좋아하게 되고, 스스로 노력하게 되었지요. 어린 친구들 사이에도 경쟁, 왕따 등의 말이 일상화된 요즘 현실에서 ‘협동’ ‘배려’ ‘우정’ 등의 의미를 생각해 볼 수 있습니다.

    아이들이 좋아하는 빨강, 노랑, 초록, 파랑 등의 색채를 사용해 익살스럽게 그린 그림이 재미를 더합니다. 친근한 개구리 캐릭터, 이제 막 잠에서 깨어난 해님, 그림책 곳곳에 숨은 천진하고 장난기 넘치는 밝은 색감의 그림들이 어린이들 마음에 쏙 들 것입니다.
그림작가 정보
  • 아사누마 도오루
  • 1949년 일본 이와테현에서 태어났어요. 작품으로 『하얀 새』, 『불꽃』, 『매직 쇼』, 『로봇 귀신』, 『어린 사자 윌리』, 『개굴개굴 개구리가 울 때는』, 『등이 가렵니』 등이 있어요.
글작가 정보
  • 한노 유키요
  • 일본 가나가와현에서 태어나 현재 히라츠카시에서 살고 있어요. 최근에 가족 강아지가 생겼습니다. 일본 아동문예가협회회원이며 키즈 익스프레스 21 창작동화그림책 콘테스트 부분에서 대상을 수상하고, 그림동화상 우수상을 수상했습니다. 『개구리가 피융-!!』은 작가의 첫 그림책입니다.
번역가 정보
  • 김소미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