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3359l좋아요 1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뭐? 나랑 너랑 닮았다고!?』는 일본을 대표하는 유아 그림책 작가 고미 타로 특유의 단순하고 간결한 그림 속에 깊은 생각을 담은 그림책입니다. 간결함 속에 담긴 번뜩이는 아이디어가 돋보입니다. 말과 의자가 만납니다. 의자는 말에게 ‘나와 닮았다.’라고 말합니다. 말은 스스로를 멋지다고 생각하고 있기 때문에 의자의 말에 헛소리라고 생각하지요. 의자는 차분하게 둘의 닮은 점을 하나하나 알려 주자 높디높은 말의 자존심은 위험에 처하고 맙니다. 뜻밖에도 둘 사이엔 공통점이 많았기 때문입니다. 말과 의자의 대화는 건조한 유머로 가득하며, 고미 타로만의 간결하고 청량한 일러스트는 여기에 유쾌한 색을 더해 보는 즐거움을 더했습니다.
    출판사 리뷰
    나와 타인을 관찰하고 생각하게 만드는 고미 타로의 철학 그림책

    뭐라고? 나랑 너랑 닮았다고?
    나는 멋진 말이고, 너는 낡은 의자인데?
    흠, 그러고 보니 너도 다리가 네 개네.
    사람들을 등에 태우는 것도 같아.
    정말 우리가 닮은 걸까?

    이 책은 일본을 대표하는 유아 그림책 작가 고미 타로의 신작으로, 특유의 단순하고 간결한 그림 속에 깊은 생각을 담은 그림책입니다. 간결함 속에 담긴 번뜩이는 아이디어는 이 작품에서도 여전하며, 그가 세계적으로 사랑받는 그림책 작가인 이유를 느낄 수 있게 해 주고 있습니다.
    말과 의자가 만납니다. 의자는 말에게 ‘나와 닮았다.’라고 말합니다. 말은 스스로를 멋지다고 생각하고 있기 때문에 의자의 말에 헛소리라고 생각하지요. 의자는 차분하게 둘의 닮은 점을 하나하나 알려 주자 높디높은 말의 자존심은 위험에 처하고 맙니다. 뜻밖에도 둘 사이엔 공통점이 많습니다. 다리가 네 개라는 점, 사람을 등에 태운다는 점, 그 사람이 너무 무겁거나 거칠게 굴면 힘들다는 점. 자부심 강한 말은 쉽게 인정할 수 없습니다. 자신은 엄마가 낳았다며 살아 있는 생명이라는 걸 강조하지요. 하지만 의자는 자신도 목수가 생명을 불어넣어 만들었다며 받아칩니다. 그리고 말이 언젠가 생명이 다해 스러지듯이 의자도 낡아 부서지고 만다는 것도 알고 있습니다. 듣다 보니 말은 점점 더 의자의 논리에 빠져들 수밖에 없습니다. 마침내 말과 의자는 같다고 말하기에 이르지요. 하지만 의자는 ‘우리는 같은 게 아니라 닮은 것’이라고 선을 긋습니다.
    처음부터 끝까지 이어지는 말과 의자의 대화는 건조한 유머로 가득하며, 고미 타로만의 간결하고 청량한 일러스트는 여기에 유쾌한 색을 더합니다. 때로는 코믹하게 때로는 논리적으로 서로를, 그리고 스스로를 관찰하고 돌아보면서, 말은 상대방에 대해 또 자기 자신에 대해 이해하기 시작합니다. 그 과정은 지켜보는 어린이 독자들에게도 스스로를 발견하는 생각의 힘을 길러 줄 것입니다.
그림작가 정보
  • Taro Gomi,ゴミタロウ ,五味太郞 항상


    번뜩이는 아이디어를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게 재미있게 풀어내는 일본 대표 그림작가. 1945년 도쿄 출생으로, 구와자와 디자인 연구소 공업디자인과를 졸업하고, 공업 디자인의 세계에서 그림책 창작 활동으로 들어와 독특한 작품을 다수 발표했다.

    일본 '산케이 아동 문학상' 볼로냐 국제아동도서전, 독일 세계우수아동도서전 등에서 상을 받았으며, 작품으로는 『봄 여름 가을 겨울』『질문 그림책』 『창문으로 넘어온 선물』『악어도 깜짝, 치과 의사도 깜짝!』『저런, 벌거숭이네!』『이게 뭘까?』『바다 건너 저쪽』등이 있다.

    그의 작품들은 영어,중국어, 불어, 스페인어 등 여러 언어들로 옮겨져 세계 어린이는 물론 다양한 연령의 독자층을 확보하고 있다. 특히 작가는 언어에 대해 깊은 관심을 갖고 있으며, 이러한 주제들이 담긴 창작에도 열정을 보이고 있다. 그리고 아오야마 지역에 어린이 박물관을 세워 책, 그림 등으로 다양한 행사를 여는가 하면, 여전히 왕성하게 창작 활동을 벌이고 있다.

번역가 정보
  • 김수희
  • 국문학을 전공했고 어린이책을 만드는 일을 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는 『난쟁이 트롤의 겨울 여행』『못된 늑대와 어린석은 양들의 이야기』『아기곰 로리와 오로라』가 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