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1558l좋아요 0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옛날 옛날에 버릇없는 왕자님이 살았어요. 맛있는 요리를 해 줘도, 예쁜 장미를 가져다 줘도 왕자님 언제나 벌컥 화를 내고 못된 말만 했어요. 어느 날, 잠에서 깬 왕자님은 깜짝 놀라고 말았어요. 왕자님의 몸이 생쥐만큼이나 조그맣게 쪼그라든 거예요. 어떻게 해야 원래대로 몸이 돌아갈 수 있을까요? 자꾸자꾸 화만 나고, 나도 모르게 나쁜 말이 툭툭 튀어나오는 어린이들의 마음을 무럭무럭 키워주는 그림책입니다
    출판사 리뷰
    자꾸자꾸 화가 난다고요? 나도 모르게 못된 말이 튀어나온다고요? 아무 때나 투덜투덜 심술이 나는 어린이들의 마음을 무럭무럭 키워줄 놀라운 이야기를 만나보세요! 옛날 옛날에 버릇없는 왕자님이 살았어요. 왕자님은 언제나 불평 불만이 가득했어요. 요리사가 아주 맛있는 요리를 해 줘도, 예쁜 장미를 가져다 줘도, 항상 못된 말만 했지요. 그런데 어느 날, 잠에서 깬 왕자님이 깜짝 놀라고 말았어요. 왕자님의 몸이 생쥐만큼이나 조그맣게 쪼그라든 거예요. 왕자님은 몸을 원래대로 돌려놓기 위해 온갖 수단을 다 써 보았지만 몸은 그대로였어요. 슬퍼하던 왕자님에게 문득 좋은 생각이 떠올랐어요. 사람들에게 고운 말을 해 주면 몸은 그대로여도 마음만큼은 무럭무럭 자랄 거라는 생각말예요. 그리고 그 다음 날, 쪼그라들었던 왕자님의 몸은 어마어마하게 바뀌어 있었답니다. 책콩그림책 38권인 『버릇없는 왕자님』은 마음가짐 하나만으로 어떻게 삶이 달라질 수 있는지 아이들에게 알기 쉽게 알려주는 그림책이에요. 생쥐만큼 쪼그라든 버릇없는 왕자님의 이야기는, 아이들이 보다 객관적으로 자기를 돌아보고, 스스로 행동을 고칠 수 있게 도와주지요. 내가 바뀌면 나만이 아니라 모두가 행복해진다는 가슴 따뜻한 메시지를 전해 줘요 아침 밥상 앞에서 싫어하는 반찬이 나왔다고 입이 툭 나온 아이! 왜 밥을 제대로 먹지 않느냐고 말하다 보면 엄마 아빠의 이마에도 주름살이 자글자글 잡히지요. 입에는 쓰지만 몸에는 좋다고 아무리 설명해도 아이는 요지부동이지요. 거기서 말 한두 마디 더 하다보면 꼭 싸움이 나곤 해요. 그러다 보면 즐거워야 할 아침 시간이 엉망진창이 되곤 하지요. 『버릇없는 왕자님』은 아이가 엄마 아빠의 마음을 이해할 수 있도록, 아이들 눈높이에서 이야기를 풀어가요. 쪼그라든 왕자님과 커다란 왕자님의 비유를 통해 아이들에게 다른 사람들을 대하는 태도가 얼마나 중요한지 직관적으로 이해시켜 주지요. 사실 달라진 건 왕자님의 몸만이 아니에요. 처음에는 왕자님 때문에 울상 짓던 사람들이 나중에는 모두 활짝 웃고 있지요. 다른 사람들에게 친절하게 대하면, 나만이 바뀌는 것이 아니라 모두를 행복하게 해 줄 수 있다는 메시지를 아이들에게 전해 줘요. 엄마와 아빠, 아이 모두를 행복하게 만들어줄 수 있는 이야기! 행복해진 왕자님과 하인들처럼 『버릇없는 왕자님』을 읽은 아이들과 엄마 아빠들에게도 행복한 웃음이 가득했으면 좋겠어요.
그림작가 정보
  • 애니 화이트
  • 일러스트레이터로 35년 넘게 일해 왔습니다. 디자인예술을 공부한 뒤 광고업계에서 일하다 그림을 그리기 시작했습니다. 카드, 포스터, 조각 퍼즐, 잡지, 벽화는 물론 60권이 넘는 어린이책에 그림을 그렸습니다. 『버릇없는 왕자님』은 우리나라에 처음으로 소개되는 작품입니다.

글작가 정보
  • 카일리 포르나시에르
  • 낮에는 초등학교 사서 선생님으로, ‘남는’ 시간에는 어린이책 작가로 일하고 있습니다. 오스트레일리아 어린이도서위원회(CBCA)에서 발간하는 잡지에 어린이책 서평도 쓰고 있습니다. 『버릇없는 왕자님』은 우리나라에 처음으로 소개되는 작품입니다.

번역가 정보
  • 천미나
  • 1973년 서울에서 태어났습니다. 이화여자대학교 문헌정보학과를 졸업했습니다. 현재 어린이 영어 교재 집필 및 편집을 하고 있으며, 어린이 번역기획팀 ‘반딧불이’에서 활동하고 있습니다. 옮긴 책으로『찰리는 무엇을 들었을까?』『눈의 여왕』등이 있습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