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1924l좋아요 0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재채기만 하면 동물로 변하는 아이가 있다?! 이제 곧 초등학생이 되는 테오는 학교 가는 게 두려워요. “에취!” 재채기만 하면 동물로 변하기 때문이죠. 사자, 곰, 펭귄 등 가지각색으로 변하는 테오를 친구들이 놀리면 어떡하죠? 테오는 같은 반 친구들과 친해질 수 있을까요? 좌충우돌 테오의 학교생활 이야기를 만나 보아요.
    출판사 리뷰
    첫 시작, 학교 가는 게 두려운 이유 입학, 새 학기, 새로운 선생님, 새로운 친구들……. 초등학교에 들어갈 즈음이 되면 누구나 맞이하는 것이지요. 하지만 새로운 환경으로 바뀐다는 것은 설레는 동시에 걱정이 되는 일이기도 해요. 여기, 그 누구보다 학교 가는 것을 두려워하는 아이가 있어요. 바로 테오랍니다. 테오는 “에취!” 하고 재채기를 하는 동시에 사자, 기린, 고래, 문어 등 가지각색 동물로 변하고 말아요. 그리고 다시 재채기를 하면 원래의 모습으로 돌아오지요. 맙소사! 정말 ‘세상에 이런 일이!’죠? 나와는 다른 너, 친구가 될 수 있을까? 테오가 무서운 건 재채기를 해서 변하는 자신이 아니에요. 바로 그걸 바라보는 친구들의 시선이 두려운 것이죠. 게다가 테오가 종종 친구들에게 피해를 주는 상황이 생기니까요. 테오는 국어 시간에 염소로 변하여 국어책을 뜯어 먹기도 하고, 점심시간에 스컹크로 변하여 고약한 냄새를 풍기기도 해요. 이런 테오를 친구들이 마냥 반길 수만은 없겠죠? 하지만 테오의 곁에는 항상 테오를 감싸 주는 짝꿍 피에트로가 있답니다. 피에트로는 오히려 테오의 변한 모습을 신기해하고, 반겨 주지요. 시간이 흐르면서, 다른 친구들도 서서히 피에트로처럼 테오의 변한 모습에서 장점을 찾아내고 즐겁게 어울리기 시작해요. 그러자 늘 피해를 준다고만 여겨졌던 테오는 점점 상상도 못할 즐거움을 모두에게 선사하지요. 테오가 달라진 건 아무것도 없어요. 단지 나와는 다른 친구의 모습을 받아들이자, 이런 변화가 시작된 것이지요! 자, 매일매일이 신 나고 특별한 테오의 반으로 함께 가 볼까요? 책 속에 숨은 알찬 정보들! [에취!]는 한 장 한 장 넘길 때마다 가지각색으로 변하는 테오의 변신 모습을 구경하는 재미가 쏠쏠합니다. 변신한 테오의 모습을 통해서 여러 동물들의 특징을 자연스레 알 수 있지요. 또한 테오처럼 새 학기가 걱정되는 아이들을 위해서 ‘좋은 친구 사귀는 법’에 대하여도 소개하고 있답니다.
그림작가 정보
  • 안드레아 카스텔라니
  • 이탈리아에서 어린이책 그림 작가와 애니메이션 감독으로 활동하고 있어요. 애니메이션 감독으로 수많은 상을 받기도 했어요. 《솔직하면 안 돼?》는 그의 다섯 번째 그림책이고, 국내에 출간된 책으로는 《에취!》가 있어요.
글작가 정보
  • 실비아 세렐리
번역가 정보
  • 이소영
  • 우리 주변의 삶과 사회의 이야기를 그림책에 녹여 넣는 방법을 연구하는 작가이자 그래픽 디자이너다. 서울대학교 디자인학부 졸업, 파리국립응용미술학교(ENSAAMA Oliver de Serres) 졸업 후 프리랜서 디자이너이자 그림책 작가로 활동하고 있다. 드로잉, 아티스트북, 일러스트레이션으로 단체전과 개인전을 열기도 했다. 쓰고 그린 그림책으로는 『그림자 너머』와 『파란 아이 이안』이 있으며, 『그림자 너머』로 2014년 볼로냐도서전 올해의 일러스트레이터로 선정되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