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4696l좋아요 0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엄마가 잠든 사이 일어난 듬직한 강아지 형 토토와 아기의 귀여운 하루!

    엄마 아빠와 행복하게 살던 집에 갑자기 등장한 아기 때문에 토토는 서운하기만 합니다. 그러나 어느 멋진 낮잠 시간을 함께 보낸 후 토토와 아기의 관계는 변하지요. 반려동물과 더불어 사는 법은 물론 형제간의 우애를 일깨워주는 귀여운 동화입니다.
출판사 보도자료 전문소개  ( 출판사 보도자료는 이 그림책을 만든 목적을 전하는 귀한 자료입니다. 독자의 예리한 기준으로 꼼꼼히 읽어보시고, 체크하시길 바랍니다 )
앤서니 브라운 & 한나 바르톨린 그림책 공모전 수상 작가 박나래의 두 번째 그림책!

이 책은 앤서니 브라운 & 한나 바르톨린 그림책 공모전을 수상한 박나래 동화작가의 두 번째 그림책으로, 반려동물이 있는 가정에서 아기와 강아지가 함께 어울리며 우정을 쌓아가는 모습을 그린 귀여운 동화입니다. 아이들은 동물과 어울리며 동물을 소중히 아끼는 마음, 그리고 세심한 배려와 관심, 책임을 배울 수 있습니다. 또한 반려동물은 아이에게 소중한 가족이자 재미있는 친구로서 우정을 쌓을 수 있지요. 이 책이 ‘아기와 반려동물은 함께 키우면 안 된다’라는 생각으로 버려지는 반려동물들을 막는 데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기대합니다.

“강아지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 보세요. 새로운 가족의 형태가 보이기 시작한답니다.”
_ ≪말은 필요없어≫ 저자, 존슨 사치코 추천 도서!

이 책은 사람과 동물 간의 흔해빠진 우정 이야기가 끝이 아닙니다. 강아지 토토의 목소리로 진행되는 전개와, 반려견을 키우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공감할 만한 따뜻하고 아기자기한 그림으로, 한 장 한 장 미소를 머금고 볼 수밖에 없지요. 또한 갑자기 등장해 단번에 엄마 아빠의 관심을 빼앗아 버린 얄미운 존재였던 아기를 마침내 가족으로 인정하고 받아들인 강아지 토토의 어른스러운 모습은, 동생 때문에 서운함을 느끼는 형들에게도 깜찍한 귀감이 되어줄 것입니다.
그림작가 정보
  • 디자인을 전공하고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늘 꿈을 많이 꾸고 무서운 꿈을 꾸다가도 만화처럼 웃기게 바꿔 버리던 어린 시절을 떠올리며 모든 아이들이 행복한 꿈만 꿀 수 있길 바라는 마음으로《그냥 꿈이야》를 쓰고 그렸습니다. ‘제 4회 앤서니 브라운 & 한나 바르톨린 그림책 공모전’에서 수상한 《그냥 꿈이야》는 처음으로 글을 쓰고 그림을 그린 그림책입니다.
글작가 정보
  • 박나래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