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3974l좋아요 1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간절히 원했다면 대답을 들을 수 있어!

    보스턴 글로브 혼 북 오너 상을 수상한 《봄이다!》의 저자 줄리 폴리아노가 완성한 『고래가 보고 싶거든』. 고래를 기다리는 한 아이를 통해서 ‘간절히 바라는 일’이 있을 땐 어떻게 해야 하는지 잔잔한 목소리로 들려준다. 칼데콧 메달을 수상한 그린이의 맑고 투명한 삽화가 저자의 글과 어우러지면서 풍부한 상상의 세계로 데려다주고 있다. 꿈꾸는 아이와 꿈꾸는 어른이 함께 보면서 ‘인내’와 ‘끈기’라는 소중한 가치를 자연스럽게 느낀다.

    아이가 창문 너머 푸른 바다를 바라본다. 멀리 고래 모양의 섬을 보고 “저게 고래가 아닐까?” 고개를 갸웃거린다. 아이는 계속 고래를 기다리고 있다. 달콤한 향기를 지닌 분홍빛 장미, 깃발을 나부끼는 배, 오도카니 앉은 펠리컨, 하늘에 뜬 구름과 태양이 아이의 눈길을 사로잡으면 때때로 흔들리곤 한다. 하지만 아이는 고래를 기다리고 또 기다리는데….
    출판사 리뷰
그림작가 정보
  • 에린 E. 스테드
  • 지금은 미시건 주 앤아버의 1백 년 된 한 농가에서 작가이자 일러스트레이터인 남편 필립과 함께 살고 있습니다. 남편과 공동 작업한 『아모스 할아버지가 아픈 날』은 뉴욕타임스가 주관하는 2010년 최고의 그림책에 선정되었고, 미국 어린이 도서관 협회가 선정하는 2011년 칼데콧 메달 수상의 영예를 안았습니다. 주로 목판화와 연필로 작업을 합니다.

글작가 정보
  • 줄리 폴리아노
  • 줄리 폴리아노 (Julie Fogliano)어린이 책에 심취해 평생을 보내다가, 늦게나마 손수 어린이 책을 쓰게 되었다. 두 아들과 남편, 줄리. 이렇게 네 식구가 허드슨 밸리에서 함께 살고 있다. 『봄이다!』가 그녀의 첫 책이다.
번역가 정보
  • 김경연
  • 서울대학교에서 독문학을 전공하고, 동대학원에서「독일 아동 및 청소년 아동 문학 연구」라는 논문으로 문학박사 학위를 받았습니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대학에서「독일 팬터지 아동 청소년 문학」을 주제로 박사 후 연구를 했습니다. 서울대와 경원대에서 강의도 하였습니다. 대원미디어, 도서출판 아미, 여성신문사의 기획실장을 지냈으며, 지금은 외국 아동 문학을 소개하는 데 힘쓰고 있습니다.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는 생생하고 감각 있는 번역을 하고 있습니다.우리 말로 옮긴 책들이 아주 많습니다. 대표 서적으로『사랑에 빠진 꼬마 마녀』『학교 가기 싫어!』『나무 위의 아이들』『왕도둑 호첸플로츠』(전3권) 『완역 그림 동화집』(전10권) 『애벌레의 모험』『바람이 멈출 때』『달려라 루디』『프란츠 이야기』(전6권)『사내대장부』『행복한 청소부』『생각을 모으는 사람』『보름달의 전설』『작은 사랑 이야기』『솜털머리 트룹이 찾은 행복』『솜털머리 야우의 꿈』『둘이 많다고?』등이 있습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