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6190l좋아요 1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동물의 절반은 곤충이고, 곤충의 절반은 딱정벌레예요!
    우리 주변에는 어떤 모양과 색깔의 딱정벌레들이 있을까요?

    무지개사슴벌레, 폭탄먼지벌레, 남생이잎벌레, 녹색길앞잡이, 줄무늬오이벌레…. 딱정벌레는 이름에서 전해 오는 것처럼 생김새가 다양하고, 그 종류만 해도 무려 30만 종이 넘어요. 딱정벌레들은 지구상에 인류가 출현하기 훨씬 전부터 이 땅에 먼저 터를 잡고 자신들의 세계를 일구며 살아왔지요. 공룡이 살았던 2억 3천만 년 전에도 딱정벌레는 지구에 살고 있었어요. 눈에 띄지 않을 만큼 몸집도 작고 날카로운 발톱도 없는데 공룡이 멸종했던 빙하기에도 살아남았어요.
    딱정벌레는 어떻게 살아남을 수 있었을까요? 딱정벌레의 튼튼한 딱지날개에 어떤 비밀이라도 있는 걸까요?
    이 책은 무당벌레, 장수하늘소, 장수풍뎅이, 물방개, 반딧불이 등 우리 땅에서 만날 수 있는 딱정벌레뿐만 아니라, 전 세계의 숲과 들판에서 부지런히 움직이며 살아가는 딱정벌레의 모든 것을 만나 볼 수 있는 자연그림책입니다.
출판사 보도자료 전문소개  ( 출판사 보도자료는 이 그림책을 만든 목적을 전하는 귀한 자료입니다. 독자의 예리한 기준으로 꼼꼼히 읽어보시고, 체크하시길 바랍니다 )
남생이를 닮은 둥글납작한 남생이잎벌레가 여러 겹의 종이로 켜켜이 둘러싼 모양의 알집을 나뭇잎 뒤에 만들어 놓았어요. 무당벌레도 나뭇잎 위에 알 열 개를 낳았어요. 일주일이 지나면 애벌레들은 알을 깨고 밖으로 나와서 다른 모습으로 변하는 변이를 시작할 거예요. 고치 모양의 번데기가 되고 마침내 튼튼하고 멋진 딱지날개를 가진 딱정벌레가 되지요.
딱정벌레는 다른 곤충들과 무엇이 다를까요? 딱정벌레는 잘 발달된 턱과 더듬이 같은 감각기관도 있지만 무엇보다 방패처럼 튼튼한 딱지날개와 천적을 피해 날아갈 수 있는 비행날개를 가진 점이 특징이에요. 딱정벌레의 몸을 보호해 주는 딱지날개는 투명한 것에서부터 무지개 색에 이르기까지 여러 가지 아름다운 색을 자랑하지요.
딱정벌레는 부끄럼쟁이일까요? 대부분의 딱정벌레는 눈에 뜨이지 않으려는 듯 나뭇잎이나 나무껍질에 붙어서 조용히 지내요. 하지만 적이 나타나면 방귀를 발사하거나 독이 있는 액체를 내뿜어서 자신을 보호하고, 연필을 반 토막으로 부러뜨릴 정도로 힘이 센 딱정벌레들도 있어요. 녹색길앞잡이는 1초에 61cm를 달리고, 명아주벼룩잎벌레는 33cm 높이까지 뛰어오를 수 있어요.
여름 밤하늘을 수놓는 지상의 별 반딧불이와 똥 덩이를 굴리는 쇠똥구리를 만날 수 있는 여름이에요. 온 가족이 함께 논과 밭이나 시내와 연못, 들과 숲으로 나가서 다양한 모습의 딱정벌레들을 찾아보면 어떨까요?
그림작가 정보
  • 실비아 롱
  • 많은 베스트셀러를 낸 그림작가로 동물과 자연을 사랑하는 마음을 담아 섬세한 그림을 많이 그려 왔다. 미국 애리조나에 살고 있으며 25년 가까이 작품을 선보였다. 지은 책으로 『실비아 롱의 엄마 거위』『뒤뚱뒤뚱 꽥꽥꽥』『기분 좋고 편안해』등이 있다.

    동물을 사랑하고 집 밖에서 지내는 것을 좋아합니다.『아기 토끼의 소원』『사막 할아버지의 선물』과 같은 여러 동화책에 그림을 그렸습니다. 미국 애리조나 주에서 남편과 두 아들 매튜, 존과 함께 살고 있습니다.

글작가 정보
  • 다이애나 허츠 애스턴
  • 미국 텍사스 한 시골에서 야생 동물들과 자주 마주치며 살고 있습니다. 고양이와 강아지, 남편 그리고 두 아이들과 함께 살면서 어린이를 위한 좋은 책들을 쓰고 있습니다. 『네가 태어났을 때』『이 생쥐에게 축복을』『꼬마 루니』 등이 있습니다.
번역가 정보
  • 한영식
  • 곤충 생태 교육 연구소 소장. 강원 대학교 생물학과를 졸업했으며, 1993년 국내
    유일 딱정벌레 연구 모임인 비틀스(BEETLES)를 창립하여 본격적인 연구 활동을 시작했다. 2004년 출간된 『딱정벌레왕국의 여행자』로 과학
    출판에 데뷔했다, 이 책은 KBS 《TV, 책을 말하다》에 2회 방송되는 쾌거를 이뤘다. 그 후 어린이들을 위한 곤충 동화와 그림책에서 숲
    해설가나 과학 교사 같은 성인들을 대상으로 한 곤충 도감과 정보 과학 책까지 곤충 관련 도서를 여럿 펴내며 곤충 연구가이자 자연 체험 교육자로
    정력적인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KBS 《스펀지》 곤충 관련 자문 위원은 물론, 여러 기관과 잡지의 우수 과학 도서 선정 위원 등으로
    활동했고, 청소년 수련관, 지역 문화 센터, 풀뿌리 환경 단체, 도서관 등에서 열리는 자연 체험 교육 강사이자 그 강사들을 교육시키는 교육자로서
    일하고 있다.

    저서로는 『딱정벌레 왕국의 여행자』(환경부 선정 우수 환경 도서), 『반딧불이 통신』, 『남생이 무당벌레의 왕따
    여행』, 『곤충들의 살아남기』, 『와글와글 곤충대왕이 지구를 지켜요』, 『물삿갓벌레의 배낭여행』, 『지구생태계의 수호자 곤충 없이는 못 살아』,
    『우리와 함께 살아가는 곤충 이야기』(초등학교 교과서 국어 읽기책 수록 도서), 『봄·여름·가을·겨울 곤충 도감』, 『곤충 학습 도감』, 『곤충
    검색 도감』, 『파브르와 한영식의 곤충 이야기』, 『꿈틀꿈틀 곤충 왕국』 등이 있다.

     

한줄댓글
  • sah****
  • 2018-07-26
  • 그림책 [지구 생태계의 왕 딱정벌레] 이 생각이 나네요 ~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