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3903l좋아요 3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빨래에서 물이 뚝뚝, 동물들이 툭툭!

    햇볕 좋은 날, 빨랫줄에 작은 빨래들이 널려 있습니다. 노란 나비가 수놓인 모자, 곰돌이가 그려진 줄무늬 티셔츠, 토끼 두 마리가 있는 파란 바지 그리고 개구쟁이 원숭이 가방. 아직 덜 마른 빨래에는 얼룩덜룩 물기가 남아 있습니다. 물이 뚝뚝 떨어집니다.
    그때 물을 먹어 무거워진 곰이 티셔츠 밖으로 쿵 떨어집니다! 어리둥절 바닥에 부딪혀 찰팍 물이 튀었어요. 그 옆에 파란 바지에서도 토끼들이 미끄러져 툭 떨어졌어요! 신이 난 토끼들은 먼저 떨어진 곰 위로 폴짝 내려앉았습니다. 바람에 이리저리 흔들리던 가방에서도 원숭이가 털썩 떨어집니다. 곰 위에 토끼, 토끼 위에 원숭이, 모두 뒤엉켜 장난치듯 미끄러진다. 노란 나비도 살랑살랑 부는 바람에 팔랑팔랑 날아오릅니다.
    동물 친구들은 다 같이 즐겁게 소풍을 갑니다. 따스한 햇볕에 서서히 물기가 마르는 줄도 모르고 재미있게 노는 동물 친구들은 또 어디로 놀러 갈까요? 사랑스러운 그림책 『물이 뚝뚝』과 함께 즐거운 소풍 떠나 보아요!
출판사 보도자료 전문소개  ( 출판사 보도자료는 이 그림책을 만든 목적을 전하는 귀한 자료입니다. 독자의 예리한 기준으로 꼼꼼히 읽어보시고, 체크하시길 바랍니다 )
햇볕 좋은 날 빨랫줄에 널린 빨래에서 물이 뚝뚝 떨어진다. 물 먹어 무거워진 곰도 쿵, 토끼도 물에 미끄러져 툭, 바람에 이리저리 흔들리던 원숭이도 털썩 떨어진다. 빨래에서 나온 귀여운 동물 친구들과 함께 색깔과 어휘 개념을 익히며 즐거운 상상을 해 보자.

생활 속 자유로운 상상력
깨끗한 빨래가 햇볕을 받으며 뽀송뽀송 마르는 것을 보면 기분이 좋아진다. 요즘에는 건조기와 같은 기계를 많이 쓰고 있어 아이들이 빨래집게에 널려 있는 빨래를 보는 경우가 드물 수 있지만, 쨍쨍한 햇볕에 말리는 것만큼 기분 좋게 빨래를 끝내는 방법도 없을 것이다. 이런 생활 속 경험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물이 뚝뚝』은 작가의 자유로운 상상력이 매력적으로 표현된 작품이다. 옷과 함께 빨아진 옷 속 동물 친구들이 밖으로 나오는 모습이 생기 넘치면서도 천진난만하게 그려져 있다.
책을 읽고 아이들과 함께 우리 주변에 있는 물건들을 소재로 이야기를 만들어 보는 것도 재미있는 독서 활동이 될 것이다. 『물이 뚝뚝』과 함께 재미있는 상상력 놀이를 해 보자. 그림책, 옷, 침대, 컵, 칫솔 등 우리 생활에서 매일 접하는 것들에 작은 상상력을 더하며 이야기 만들기 놀이를 하다 보면 아이들의 상상력이 쑥쑥 자라는 것을 느낄 수 있다.

『물이 뚝뚝』과 함께하는 재미있는 말놀이
물이 뚝뚝, 곰이 쿵, 토끼가 툭, 원숭이가 털썩, 나비가 팔랑팔랑. 『물이 뚝뚝』에서는 유쾌하고 발랄한 의성어, 의태어 표현을 만날 수 있다. 아기자기한 그림에 어울리는 재미있는 표현을 사용해 아이들과 책을 읽어 주는 부모들이 함께 생동감 있는 그림책 읽기를 할 수 있도록 했다. 책을 읽으며 다양한 표현 방식에 익숙해진 아이들은 자신의 기분과 생각을 풍부하고 효과적으로 이야기할 수 있을 것이다. 표현하기를 좋아하는 우리 아이에게 말의 재미를 느끼게 해 줄 『물이 뚝뚝』과 함께 일상에서 사용할 수 있는 또 다른 의성어나 의태어는 무엇이 있을지 다양한 표현들을 찾아보며 말놀이를 해 보자.
그림작가 정보
  • 한지원
  • 시각디자인을 전공하고 패키지 디자이너로 일했다. 우연히 그림책의 매력에 빠져 그림책 공부를 시작했다.

     『구두 전쟁』은 쓰고 그린 첫 번째 그림책이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