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75l좋아요 0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고요한 세상은 어디에 있을까요?
    조용히 귀 기울여 소리 없는 소리를 들어 봐요.

    우리가 살아가는 세상은 한시도 조용할 틈이 없습니다. 크고 작은 온갖 소리와 갖가지 정보들로 넘쳐나지요. 모든 것이 너무 바쁘고 시끄러워서 가끔 조용히 마음의 소리를 들어 보기도 쉽지 않습니다. 하지만 귀 기울여 들어 보면 소란한 가운데 숨어 있는 많은 고요를 찾을 수 있지요. 『조안의 보물 가방』은 바쁘고 떠들썩한 도시 한가운데에서 평화로운 고요를 찾고 위안을 얻는 과정을 그린 그림책입니다.

    운동장에서 뛰어놀거나 다투는 아이들의 소리부터 도로 위를 달리는 자동차 소리까지, 조안의 세상은 온통 시끄러운 소리로 가득합니다. 하지만 온갖 소리로 가득한 거리에서 조안은 침묵과 고요를 찾아 모으고 있습니다. 아주 드물지만 작고 예쁜 고요가 곳곳에 숨어 있거든요. 고요를 발견하면 조안이 소중하게 들고 다니는 가방에 집어넣습니다. 아이들이 떠들며 노는 운동장에서도 조안은 조용히 서 있는 나무와 나뭇잎의 속삭임을 들어요. 그리고 그 소리 없는 소리를 보물 가방에 간직하지요. 갑자기 쏟아지는 세찬 빗소리와 사람들의 불평 소리로 거리가 시끄러울 때도 조안은 꽃잎에 매달린 작은 빗방울에서 고요를 찾아내 조심조심 가방에 넣어요.

    조안은 고요가 들어 있는 보물 가방 이야기를 가족과 친구에게 들려주고 싶지만 모두들 바빠요. 항상 일하거나 놀거나 전화하느라 조안의 조용한 보물 가방에는 무관심하지요. 하지만 어느 겨울, 조안이 집 뒤편 숲에서 발견한 아주 작고 파란 고요에 관해 말하기 시작하자 달라졌어요. 고요한 숲속에 내리는 흰 눈송이 사이로 파란 그림자의 새가 소리 없이 걷고 있었지요. 조안의 보물 가운데 가장 아름다운 파란 고요예요. 조안은 그동안 모은 보물들을 모두 꺼내 엄마, 아빠 그리고 동생에게 보여 주며 말 없는 이야기를 나눠요. 고요한 나뭇잎, 고요한 빗방울, 고요한 미소, 그리고 작고 파란 고요까지요. 모두들 조용히 귀 기울여 듣는 사이 평화로운 고요가 온 집 안에 퍼져 나가요.

    그림 작가는 다채롭고 화려한 그림으로 시끄러운 일상과 조용한 평화를 대비시켜 재미있게 표현하고 있습니다. 침묵과 고요가 주는 평온함을 구체적인 이미지로 바꾸어 아름답게 묘사한 이 그림책은 독자들에게 잔잔한 평화를 느끼게 해 줄 것입니다.
    출판사 리뷰
그림작가 정보
  • 상드라 푸아로 셰리프
  • 1977년 프랑스에서 태어났습니다. 스트라스부르 장식 미술학교에서 공부한 뒤, 일상의 소소한 이야기를 담아 그림책을 만들고 있습니다. 그린 책으로는 《나의 길》, 《버찌 할머니와 도둑 까치의 보물》, 《세 가지 작은 선물》, 《나의 정원에 고래가 있어요》, 《얼마나 있으면 어른이 될까요?》, 《삶과 죽음의 위대한 책》이 있습니다.
글작가 정보
  • 알랭 세르
  • 1956년 프랑스에서 태어난 알랭 세르는 현재 프랑스 출판계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청소년어린이문학 작가입니다. 휘 뒤 몽드(Rue du monde) 출판사를 운영하며 어린이들을 위한 좋은 책들을 계속해서 펴내고 있습니다. 텔레비전 애니메이션 시리즈인 [파스타굼]을 비롯해 『사랑해요 사랑해요』『상상력이 무럭무럭 내 맘대로 도서관』 『정원만큼 큰 부엌』 『ABC노래』 『빵, 버터 그리고 초콜릿』 『나는 아이로서 누릴 권리가 있어요!』『소년, 지구별을 보다』등을 썼습니다.
번역가 정보
  • 양진희
  • 연세대학교 불문학과를 졸업하였고 프랑스 파리 4대학에서 불어학 석사 및 박사과정을 수료하였다. 현재 교학 미디어에서 외국의 좋은 어린이 책을 우리나라에 소개하고 교재로 만드는 일에 힘쓰고 있다. 옮긴 책으로는 『놀이방에 처음 가던 날』『새똥과 전쟁』『냄비 세 자매』『우주 비행사 라울 타팽』등의 작품이 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