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348l좋아요 1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우쭈쭈쭈 목욕탕 가자!‘
    0-3세 우리 아이 처음 만나는 목욕 그림책!

    양팔 가득 인형을 안고 뒤뚱뒤뚱, 어디로 가는 걸까요? 퐁당! 아하, 새까매진 토끼를 씻기고 있네요. “너 씻어야겠다” 아이는 해맑은 얼굴로 토끼를 씻기지만, 토끼는 화가 난 듯 부루퉁한 표정입니다. 자신감이 붙은 걸까요? 아이는 욕조 가득 물을 받아 오리, 코끼리, 기린을 씻기기 시작합니다. 인형들도 즐거운 표정이에요. 그런데 머리부터 물속에 들어가게 된 기린은 깜짝 놀란 표정이네요!

    어느새 아이의 인형 씻기기는 엄마와의 목욕 놀이로 발전합니다. 토끼 귀를 쓱싹쓱싹 닦는 아이 귀를 엄마가 쓱싹쓱싹 닦아 줍니다. 치카치카 양치, 스윽스윽 목 닦기, 뽀도독 발 닦기도, 즐거운 놀이가 돼요. 마침내 목욕을 마치고 커다란 수건에 폭 싸인 인형 친구들과 아이는 입을 모아 외칩니다. “보송보송 수건 타고 날아갈 것 같아!” 『보송보송 개운해!』는 즐거운 놀이로 씻기 습관을 길러 주는 우리 아이 첫 생활그림책입니다.
    출판사 리뷰
    놀이로 기르는 즐거운 목욕 습관!

    주변 모든 것을 놀이로 인식하는 0-3세 유아들에게 빼놓을 수 없는 일과 중 하나는 씻기입니다. 목욕을 물놀이로 인식하는 아이들도 있지만 더 놀고 싶어서, 귀찮아서, 어쩌면 물이 무서워서 목욕을 거부하는 아이들이 있지요. 『보송보송 개운해!』는 이 모든 아이들을 위한 그림책입니다.

    오랫동안 어린이들을 위한 그림책을 만들어 온 조은수 작가는 씻기를 친숙한 대상과 함께하는 놀이로 그려 내요. 첫 장면에서 아이는 두 팔 가득 인형을 안고 목욕탕으로 갑니다.

    “토끼가 새카매졌네. 너 씻어야겠다” “오리가 더러워졌네. 너 씻어야겠다"

    토끼, 오리에 더해 꼬질꼬질 코끼리, 끈적끈적 기린이 모두모두 물속으로 퐁당! 풍덩! 뛰어듭니다. 아이는 작은 대야에 물을 받아 조물조물 목욕 놀이를 하는가 싶더니, 어느새 커다란 욕조에 들어가 있습니다. 이젠 엄마도 함께예요. 커다란 토끼 귀를 쓱싹쓱싹, 기다린 기린 목 스윽스윽, 삐죽 튀어나온 오리 주둥이 치카치카, 코끼리 발가락 사이 뽀도독 뽀도독. 귀찮고 무섭던 목욕이 즐거운 물놀이가 되면서, 어느새 엄마와 아이의 등밀어 주기가 시작됩니다. 나란히 나란히 등을 밀어 주다 보면, 어느새 목욕 끝!

    보송보송 수건 타고 날아갈 것 같은 시원함과 상쾌함이 찾아와요!

    한 땀 한 땀 바느질로 완성한
    보송보송 사랑스러운 그림책

    『보송보송 개운해!』의 그림은 꼼꼼한 바느질로 완성되었습니다. 박해남 작가는 오랜 시간 고민하고 공을 들여 사랑스러운 아이와 인형, 엄마를 구상했어요. 바탕과 소품들을 꿰매고 떼기를 수십 번, 마침내 완성작이 나오기까지 3년여의 시간이 걸렸습니다. 한 땀 한 땀 수놓은 그림책에는 더러워진 오리, 꼬질꼬질한 코끼리, 끈적끈적 기린 등 우리 아이에게 친숙한 인형들도, 사랑스러운 아이와 엄마도, 주륵주륵 샤워기, 보송보송 비누거품도 있지요.

    풍덩! 텀벙! 첨벙! 과 같은 의성어를 비롯해 이 책에 쓰인 모든 글자 역시 작가의 작품입니다. 그림인 듯 글자인 듯 그림과 자연스럽게 어우러진 시원한 물놀이 이야기는 친숙한 욕실 안을 배경으로 아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합니다. 사랑스런 그림책과 함께 우리 아이 목욕 습관을 키워 보세요!

    「쭈까쭈까 쑥쑥 아기그림책」 시리즈 소개

    0-3세 아이들의 첫 생활 그림책으로, 일상에서 꼭 필요한 내용들을 엄선하여 실었습니다.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는 글과 그림, 한 손에 쏙 들어오는 앙증맞은 크기의 보드북으로 부모와 아이 모두에게 사랑받고 있지요. 오랜 기획 끝에 탄생한 「쭈까쭈까 쑥쑥 아기그림책」 세상으로 우리 아이들을 초대합니다!
그림작가 정보
  • 박해남
  • 1974년 서울에서 태어났습니다. 홍익대학교 대학원에서 섬유미술을 공부했습니다. 오리고 붙이는 재미있는 콜라주 작업을 주로 하며, 그림책을 통해 아이들에게 밝은 꿈을 심어 주고 싶은 바람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동안 그린 책으로는『빡빡머리 엄마』『My diary』『유럽에 사는 내 친구들』『아기 돼지 삼 형제』『솔솔솔 피아노 치며 노래 부르며』등이 있습니다.
글작가 정보
  • 조은수
  • 1965년 서울에서 태어나 연세대학교에서 교육학을 공부하고, 같은 대학 대학원에서 국문학을 공부했습니다. 그 뒤 어린이 책을 기획하고 집필하는 일을 하다가, 영국에서 그림을 공부한 다음 글을 쓰면서 그림도 그리고 있습니다. 『옛날 사람들은 어떻게 살았을까?』로 제1회 좋은 어린이 책 상을 받기도 했습니다. 지금까지 『봄날, 호랑나비를 보았니?』 『말하는 나무』 『갈아입은 피부』 같은 많은 책을 냈습니다. 느릿느릿한 말투로 사람들과 둘러앉아 즐겁게 이야기하는 것을 좋아하며, 지금도 재미있는 어린이책을 만들려고 열심히 글을 쓰고 그림을 그립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