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174l좋아요 0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뚱뚱해서, 못생겨서, 키가 작아서
    혹은 생김새가 다르다는 이유로 걱정하지 말아요!

    알고 보면 내 모습 그대로 나를 인정하고 응원해 주는 친구가
    주위에 많이 있답니다.

    달라양은 다른 양들과 다르게 생겼어요. 털이 곱슬곱슬하지 않고 뻣뻣해요. 외톨이로 지내던 달라양은 친구를 찾아 여행을 떠났어요. 동물 친구를 만나면 ‘친구가 되어 달라고’ 말하려고요. 하지만 막상 동물 친구를 만나도 ‘친구가 되어 달라고’ 말하지 못했어요. 얼룩말, 공작, 사슴에 비해 자신이 너무 못났기 때문이에요.

    ‘나는 왜 이렇게 생겼을까? 털은 뻣뻣하고, 멋진 줄무늬도 없고, 예쁜 꽁지도 없고, 반짝반짝 빛나는 뿔도 없어.’ 으앙, 달라양은 울음을 터뜨렸어요. 그때 요정이 나타나 달라양을 예쁘게 꾸며 주었어요. 다른 양처럼 털이 곱슬곱슬해진 달라양은 자신 있게 동물 친구들을 찾아갔어요. 그런데 동물 친구들의 반응에 달라양은 당황하고 말았어요. 무슨 일이 생긴 걸까요?
    출판사 리뷰
그림작가 정보
  • 윤지회
  • 1979년에 태어났습니다. 국민대학교 미술학부 회화과를 수석으로 졸업하고 같은 학교 대학원에 진학했습니다. ‘일상+환상’이란 제목으로 첫 번째 개인전을 열었고(2002), ‘장자 夢(몽)’ 프로젝트 전시에 참여(2003)하기도 했습니다. 2003년, 한국일러스트 공모에 입선하였고, 2004년, 제5회 서울동화일러스트레이션 공모에서 우수상을, 한국안데르센 그림자상 공모에서 특별상을 수상하였습니다.
글작가 정보
  • 정은
  • 대학과 대학원에서 영문학을 공부했어요. 십여 년간 고등학교에서 학생들을 가르쳤고, 외국책을 우리말로 옮기는 일을 했어요. 아이를 키우면서 어린이들에게 유익하고 도움이 되는 글을 쓰고 싶어 이 책을 만들게 되었어요. 외모 때문에 고민하는 아이들에게 일부러 꾸미거나 애써 치장할 필요 없다고, 나답게 사는 것이 가장 좋다고, 알고 보면 내 모습 그대로 인정하고 응원해 주는 친구가 주위에 많다는 걸 알려주고 싶대요.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