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2307l좋아요 3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한국의 KTX, 대륙을 달리는 시베리아 횡단열차,
    유럽 각국 잇는 탈리스, 바다 속 터널을 달리는 유로스타까지
    특색 있는 기차들을 만나는 경험!

    부산에서 출발해 러시아, 독일, 벨기에, 프랑스를 지나 영국 런던까지
    각국 주요 도시의 유명한 장소들을 생생하게 만나는 논픽션 그림책

    나림이네 가족은 할머니의 일흔 번째 생일을 맞아 기차를 타고 세계 여행을 떠난다. 부산역에서 KTX를 타고 서울역으로 이동, 공항철도를 이용해 인천 국제공항으로 가서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까지 비행기를 타고 간다. 그곳에서 시베리아 횡단열차를 타고 일주일 간 유라시아 대륙을 가로지른 다음, 독일에 도착한다.

    독일에서 벨기에로 이동한 나림이네 가족은 유럽 곳곳을 이어 주는 고속열차 탈리스를 타고 프랑스로 간다. 파리에 도착한 나림이는 이모와 이모부를 만나 이탈리아와 스위스 기차 여행 이야기를 듣는다. 나람이네 가족은 바다 속 터널을 달리는 유로스타 안에서 할머니의 생일을 축하하고, 영국 런던에 도착한다.

    『기차 타고 부산에서 런던까지』는 다양한 기차의 안과 밖은 물론, 보름 동안 기차를 타고 세계 각국을 이동하는 풍경을 사실적이면서도 아름답게 담아내 실제 여행하는 기분을 느낄 수 있다. 각국 주요 도시의 위치와 명소들을 보여주기 때문에 여러 나라에 대한 정보를 자연스럽게 익힐 수 있으며, 외국 여행을 앞두고 온 가족이 함께 보기에도 좋다. 하루 빨리 부산에서 런던까지 전 구간을 기차로 달릴 수 있는 날이 오길 바라는 평화의 마음 또한 담겨 있다. 키다리 논픽션 시리즈 ‘똑똑한 책꽂이’ 13권.
    출판사 리뷰
    KtX, 시베리아 횡단열차, 탈리스, 유로스타…
    세계 각국의 특색 있는 기차를 타고 런던까지!

    나림이네 가족은 할머니의 일흔 번째 생일을 맞아 기차를 타고 세계 여행을 떠납니다. 부산역에서 KTX를 타고 서울역으로 이동, 공항철도를 이용해 인천 국제공항으로 가서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까지 비행기를 타고 갑니다. 그곳에서 시베리아 횡단열차를 타고 일주일 간 유라시아 대륙을 달려서 종착역인 모스크바에 도착합니다. 모스크바에서 기차를 갈아타고 독일 베를린으로 이동한 다음, 벨기에 브뤼셀로 가지요.

    유럽 곳곳을 이어 주는 고속열차 탈리스를 타고 벨기에에서 프랑스로 이동한 나림이는 파리에서 이모와 이모부를 만납니다. 이탈리아와 스위스를 여행하고 파리에 온 이모네 부부는 자신들의 기차 여행 이야기를 들려줍니다. 드디어 한 자리에 모두 모인 나림이네 가족은 바다 속 터널을 달리는 유로스타 안에서 할머니의 생일을 축하한 다음, 영국 런던에 도착합니다.

    이처럼 『기차 타고 부산에서 런던까지』는 한 가족이 보름여 동안 한국의 KTX부터 유럽의 유로스타까지, 각국의 특색 있는 기차를 타고 이동하는 여정을 담았습니다. 처음 기차를 타 보는 초등학생부터 기차를 타고 멀리 여행하고 싶은 꿈을 간직한 어르신까지, 온 가족이 함께 볼 수 있는 정보 그림책입니다.

    블라디보스토크, 모스크바, 베를린, 브뤼셀, 파리…
    각국 주요 도시를 생생하게 담은 정보 그림책

    『기차 타고 부산에서 런던까지』는 각국의 기차역에서부터 기차 안팎의 모습은 물론, 기차를 타고 세계 각국을 이동하는 풍경을 사실적이면서도 아름답게 담아내 실제 여행하는 기분을 느끼게 합니다. 또한 러시아, 독일, 벨기에, 프랑스, 이탈리아, 스위스 등 각국 주요 도시의 위치와 명소들을 보여주기 때문에 여러 나라에 대한 정보를 자연스럽게 익힐 수 있습니다. 실제 여행할 수 있는 여정으로 구성되었기 때문에 외국으로 가족 여행을 떠나기 전, 온 가족이 함께 보며 정보를 얻을 수 있습니다.

    부산에서 런던까지, 전 구간 기차로 달릴 수 있는 날이 오길

    기차는 정해진 시간에 목적지까지 이동할 수 있는 안전한 이동 수단입니다. 유럽의 경우 도시와 도시, 나아와 나라를 잇는 철도가 거미줄처럼 연결되어 있지만, 안타깝게도 우리나라는 상황이 다릅니다.

    이 책이 출간되는 2019년 11월 현재, 대한민국 부산에서 영국 런던까지 기차를 타고 전 구간을 이동할 수 없습니다. 실제 부산에서 영국까지 가려면 책에서처럼 인천 국제공항에서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까지 비행기로 이동해야만 합니다.

    그럼에도 이 책은 하루 빨리 ‘부산에서 런던까지’ 전 구간을 기차로 달릴 수 있는 날이 오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고 있습니다. 기차를 타고 북한은 물론, 북한을 지나 대륙을 달리는 날을 기다리며 남북한 철도의 역사와 철도 복원으로 이용 가능한 노선을 수록했습니다. 이를 통해 세계가 서로가 연결되어 있음을 확인하고, 평화의 마음을 나누길 기대합니다.
그림작가 정보
  • 박해랑
  • 강원대학교 디자인학부에서 시각디자인을 전공했다. 2013년 갤러리 광화랑 그룹전 ‘펜의 세계’를 비롯해 여러 전시에 참여했고, 현재 프리랜서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 중이다. 그린 책으로는《싱글벙글 폴리 신부님》《누가 공룡학교 대 장이 될까요?》《흰 눈이 오기까지》《내 친구는 깜장콩》《아기가 아장아장》등이 있다. 《음푼자냐나》는 첫 번째 그림책이다.
글작가 정보
  • 정은주
  • 대학에서 문예창작을 공부하고, 아이들을 가르친 적이 있습니다. 지금은 아이들과 책을 읽고, 여행을 다니고, 글쓰는 일을 합니다. 쓴 책으로는 《손으로 그려 봐야 우리 땅을 잘 알지(공저)》, 《손으로 그려 봐야 세계지리를 잘 알지(공저)》, 《신통방통 수원화성》, 《탈것들을 찾아 떠나는 세계지도 여행》, 《세계 친구들을 만나는 세계 지도 이불》 들이 있습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