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393l좋아요 3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먼저 어른이된 친구가 보내는 따뜻한 지지와 열렬한 응원의 메시지”

    작가는 실패를 겪고 있는 어린이들에게 가장 필요한 말은 ‘괜찮아!’라는 말이라고 이야기합니다. 페이지 페이지마다 실패하고 속상해하고 낙담하고 있는 어린이 한 명 한 명을 찾아가 보듬고 껴안아주며 괜찮다고 위로하고 있습니다. 실패해도 괜찮다고, 만회할 기회는 또 있다고, 다시 도전하면 언젠가는 꼭 성공할거라고, 분명히 방법이 있다는 격려와 지지의 말로 어깨를 두드려줍니다. 책을 따라가다보면 애정어린 작가의 위로의 말에 위안과 용기를 내고, 어린이들의 작지만 커다란 성취에 환호하는 우리의 모습을 발견하게 될 것입니다. 책에 등장하는 어린이들은 바로 우리 아이들의 모습일 뿐 아니라 여전히 용기를 내어 새로운 도전을 하고 싶은 우리 모두의 모습이기 때문입니다.

    이 책, 『괜찮아, 방법이 있어』는 한국외국어대학교 어린이집 원장선생님으로 재직 중인 강밀아 작가가 어린이들과 함께 생활하면서 느꼈던 이야기, 어린이들에게 꼭 해주고 싶었던 이야기들을 김효찬 작가의 따뜻한 그림과 함께 엮어낸 마음을 다독여주는 예쁜 그림책입니다.
    출판사 리뷰
    한국외국어대학교 어린이집 원장 선생님으로 어린이들과 뒤엉켜 기쁘고 행복하고 즐겁고 안타깝고 화나고 슬프고 속상했던 일들로 온전히 하루하루를 채워가고 있는 강밀아 선생님으로부터 어느날 연락이 왔습니다. 실패하고 좌절하는 어린이들에게 위로와 격려의 이야기를 전해주고 싶다는 이야기를 했습니다.

    어른들은 ‘실패는 성공의 어머니’라는 말로 용기내고 도전하라고 이릅니다만, 아직 마음이 여린 우리 어린이들에게 이 말은 어렵다고 했습니다. 첫 걸음을 떼는 것도, 첫 말을 하는 것도, 처음 친구를 사귀는 것도… 아직 좌절이라는 말을 알지도 못하는데, 벌써 실패하고 좌절을 겪고 낙담합니다. 아직 성공의 경험이 많지도 않을 뿐더러 실패의 좌절이 너무 쓰라려서, 성취의 쾌감을 그리며 다시 도전하기보다는 또 한 번의 실패가 두려운 마음이 훨씬 더 크기 때문이라고 말입니다.

    바로 그 때가 새로운 용기를 낼 수 있도록 위로하고 격려해주어야 할 때라고 했습니다. 따뜻한 ‘위로’야 말로 어린이들이 다시 용기낼 수 있게 하는 최고의 약이라고 했습니다. 공감하고 동의했고 함께 방법을 찾아보기로 했습니다. 더 많은 어린이들에게 위로와 격려의 이야기를 전하고 싶었습니다. 김효찬 작가도 공감했고, 마음을 다독여주는 따뜻한 그림을 그려주었습니다.

    좌절은 극복의 디딤돌일 뿐이고, 실패는 자라서 성공이 될 것입니다. 이 책을 읽은 어린이들이, 아니 우리 모두가 첫걸음에 실패하더라도 위로받고 두려움을 극복할 수 있도록, 그래서 다시 더 큰 걸음을 내 딛을 용기를 가질 수 있기를 바랍니다. 분명, 용기가 방법을 찾을 수 있게 도와줄테니까요.
그림작가 정보
  • 김효찬
  • 김효찬 작가는 일상에서 사랑하는 사람들에게서 느껴지는 따뜻한 감정을 그리는 것은 좋아합니다. 노트와 펜을 들고 다니며 순간을 그림으로 남기는 화가가 되었고, 내면의 모습을 그림이라는 언어로 표현하는 작가가 되었습니다.
    화가로 활동하다가 최근 그림책을 통해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따뜻한 이야기를 보여주고 싶어 그림책 작업에 열중하고 있습니다. 《유혹의 학교》, 《불교를 철학하다》, 《초딩도 안다, 당신도 알 수 있다》 등의 일러스트를 그렸으며 《펜과 종이만으로 일상드로잉》, 《펜과 종이만으로 인물드로 잉》, 《펜과 종이만으로 어반드로잉》, 《하나로 연결된 삶》 등을 펴냈습니다.

     

글작가 정보
  • 강밀아
  • 대학에서 아동복지를 공부하고 대학원에서 아동에 관한 행동연구로 석사학위를 받았으며, 1998년부터 어린이집에서 어린이들과 함께하고 있다. 구립 어린이집 원장이기도 한 작가는 현장에서 만나는 어린이들에게 유쾌한 어른친구가 되고 싶어 한다. 은서, 은준 남매를 키우면서 책놀이를 통해 동원그룹 [책꾸러기] 베스트맘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어린이의 마음을 대변하는 책을 통해 부모의 긍정적 변화를 꾀하기를 꿈꾸며 즐거운 글쓰기를 하고 있다. 지은 책으로는 [저요 저요]와 [꼬마야 꼬마야, 목욕놀이 하자] 등이 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