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1722l좋아요 2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맛있게 먹으렴. 그리고 새해 복 듬뿍 받거라.”
    따끈한 마음 가득 담긴, 떡국 한 그릇 레시피

    설날 아침, 부엌이 분주합니다.
    떡국에 들어갈 재료들이 하나둘 등장하고,
    사랑하는 사람을 위한 아주 특별한 요리가 시작되지요.

    - 썩둑썩둑, 둥글게 떡을 써는 마음은
    태양처럼 너의 새해가 빛나기를 바라는 마음.
    - 보그르르, 시간을 들여 뽀얀 육수를 내는 마음은
    네가 만나는 세상이 따뜻하고 푸근하기를 바라는 마음.
    - 치이이이, 얇고 고운 지단 조심조심 부치는 마음은
    너를 곁에서 지켜보는 언제나 조심스러운 나의 마음.

    팔팔 끓고 나면, 따끈한 떡국 듬뿍 담아내고
    알록달록 예쁜 고명을 조심조심 올립니다.
    드디어 정성 가득 담긴 떡국 한 그릇이 완성되었네요.
    하얀 김 폴폴 올라오는 떡국을 보니 마음까지 따뜻해집니다.
    ‘맛있게 먹고 새해에도 건강하고 행복했으면….’
    『떡국의 마음』이 소중한 사람들에게 따끈하게 전해지길 바랍니다.
    출판사 리뷰
    새해 첫날 식탁에 옹기종기 모여 떡국을 먹는 모습은
    오랜 세월 전해 내려온 우리네 낯익은 풍경입니다.
    떡국에는 소중한 사람의 복을 비는 정성과 기도가 가득 담겨 있지요.

    무병장수를 기원하며 길고 긴 가래떡을 뽑고,
    둥근 태양처럼 빛나는 새해를 맞이하길 바라며 둥글게 떡을 썹니다.
    귀하게 대접하는 마음으로 정성 들여 쇠고기 육수를 끓이지요.

    이렇게 완성된 맛있는 떡국을 배불리 먹고 나면
    배 속이 뜨끈해지는 것이 세상 부러울 것 없이 든든합니다.
    아마도 사랑하는 사람을 위하는 『떡국의 마음』이 가득 담겼기 때문이겠지요?

    『된장찌개』, 『식혜』,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 등
    우리 음식을 소재로 맛깔스런 이야기를 써 온 천미진 글작가는
    이번에는 떡국에 대한 이야기를 따뜻하고 진솔하게 담아냈습니다.
    또 다양한 음식을 개성 넘치고 익살스럽게 표현했던 강은옥 그림작가는
    이야기에 팔팔 끓는 생명을 불어넣어 육수처럼 진한 감동을 전해 주지요.
    덕분에 우리는 설날에 무심코 먹었던 떡국 한 그릇을
    이제는 더 의미 있게, 감사히 먹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이번 새해는 소중한 사람들과 함께 『떡국의 마음』을 나누어 보세요.
    그리고 어느 해보다 더 듬뿍 복 받으시길 바랍니다.
그림작가 정보
  • 어느 날 우연히 발견한 멋진 그림을 보고 지금까지 어린아이마냥 그림책에 푹 빠져 지내고 있습니다. 대학에서 애니메이션을 공부하고 SI그림책학교를 수료한 뒤, 마음껏 그림책과 동화책에 그림을 그리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 붓질을 멈추는 순간까지 아이들의 마음을 담은 예쁜 그림들을 그리고 싶은 소망이 있습니다. 그동안 그린 책으로는 『열두 가지 감정』,『행복 일기』,『얘들아, 학교를 부탁해!』,『누가 바나나를 가져갔을까?』,『브레멘 음악대의 첫 번째 공연』,『소리 이야기 2』등이 있습니다.

글작가 정보
  • 천미진
  • 국문학을 공부한 뒤, 출판사에서 그림책을 만들며 글을 쓰고 있습니다. 재미있는 그림책 찾아 읽기를 가장 좋아하며 아이들 마음속에 오래 남는 좋은 그림책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나온다 나온다 나온다 뿌웅은 작가의 첫 번째 그림책입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