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224l좋아요 0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내 안의 두려움과 맞서며 스스로 지키는 법을 배워 가는
    아니카의 진정한 성장 이야기

    아니카의 곁에는 항상 자신을 쫓아다니는 돼지 한 마리가 있습니다. 아니카가 놀림받고 움츠러들수록, 돼지는 더욱 몸집이 커집니다. 무채색 세상 속에서 돼지의 어두운 그림자에 갇혀 있던 아니카는 용기 있는 친구를 만나면서 조금씩 변해 갑니다. 그리고 겁을 먹고 자라는 돼지가 더 이상 커지지 않도록, 제멋대로 날뛰지 않도록 돼지를 다루는 방법을 배워 나갑니다. 밝고 다채로운 세상 속으로 한 발을 내디딘 아니카의 의미 있는 변화는 과연 삶을 어떻게 바꿔 놓을까요?
    출판사 리뷰
    자신감을 잃고 한없이 작아질 때
    한껏 몸집을 키우는 돼지 한 마리

    어느 날, 작은 돼지 한 마리가 등장하면서 아니카의 이야기는 시작됩니다. 처음 봤을 때 돼지는 분명 강아지 정도로 자그마했어요. 그런데 언젠가부터 학교까지 쫓아가 아니카를 주눅 들게 하더니, 점점 몸집을 불려 가지요. 돼지는 책 읽기가 서툰 아니카의 기를 죽이면서 말을 더듬게 만들고, 입고 있는 옷이 이상하다고 조롱하면서 아니카의 자신감을 앗아 갑니다. 그렇게 아니카의 마음의 키가 작아질수록, 돼지는 점점 더 거대해지며 아니카에게 짙은 그림자를 드리워요.

    자신감을 잃어버린 아니카는 좋아하는 노래도 부르려 하지 않습니다. 웃음거리가 되는 것만 같아 학교에 가기도 싫고요. 아니카처럼 누구나 때로 한없이 작아지는 자신을 발견할 때가 있습니다. 잘하고 있던 일도 어느 순간부터 할 수 없을 것만 같고, 사람들이 자신을 미워하고 욕하는 것만 같기도 하지요. 겉모습이 너무도 초라해 보여서 스스로가 부끄러워 사람들을 피하기도 하고요. 아니카도 마찬가지였습니다. 아니카는 스스로를 무채색 세상 속에 가둔 채 한없이 움츠러들고 맙니다.

    강한 용기와 우정의 힘으로
    서서히 벗어나는 돼지의 그림자

    학교에서 아이들은 아니카를 놀려 대고 괴롭히기 시작합니다. 거대한 돼지도 함께 거들며 겁을 주지요. 선생님의 관심이 담긴 한 마디도 아니카에게는 와닿지 않습니다. 불안하고 두렵기만 한 아니카의 마음을 제대로 알아주지 않고, 도리어 아이들에게 놀림거리만 되었거든요. 누구에게도 위안과 힘을 받지 못한 채 혼자가 된 아니카는 있는 힘껏 도망칩니다. 두렵고 막막해서 어디로 가야 할지조차 알 수 없지만, 숨이 찰 때까지 달리고 또 달려 모두에게서 달아나려 합니다.

    그러다 우연히 한 아이를 발견한 아니카는, 자신에게 서슴없이 말을 걸고 겁먹은 달팽이를 기다려 줄 줄도 아는 아이의 곁으로 다가갑니다. 함께 있다는 것만으로 용기를 얻은 아니카는 드디어 친구란 어떤 존재인지 알게 되지요. 그리고 소중한 또 하나의 깨달음을 얻습니다. 아이들이 겁쟁이라고 놀리며 이유 없이 공격할 때 움츠러들지 않으려면, 그대로 가만히 있으면 안 된다는 깨달음을 말이에요. 하지 말라고 크게 소리치며 용감하게 맞서는 아이를 보면서, 아니카는 자신을 보호하는 방법을 배워 나갑니다.

    결코 사라지지 않을 두려움에 당당히 맞서는
    진정한 성장을 담은 그림책

    아니카뿐 아니라 우리 모두가 자신의 겁을 먹고 자라는 돼지를 다루는 법을 고민하며 살아갑니다. 누군가는 거대한 돼지의 그늘에 가려 평생을 살고, 누군가는 돼지가 ‘나’를 멋대로 쥐고 흔들지 못하도록 당당히 맞서며 살아가지요. 그런데 어쩌면 나 자신을 가장 힘들게 하는 존재는 나를 괴롭히는 친구나 내 안에서 자라는 돼지가 아닌, 한껏 주눅 들고 겁먹도록 내버려 두는 나 자신일지도 모릅니다. 내가 나를 싫어하며 희망을 잃고 세상으로부터 도망치는 것이야말로 가장 두렵고 무서운 일이 아닐까요?

    어느새 다양한 색으로 세상을 물들여 가던 아니카에게, 또 한 번 끔찍한 일이 벌어지고 말아요. 그리고 아니카는 선택의 갈림길에 서지요. 겁먹고 그대로 움츠러들 것인지, 아니면 박차고 일어나 돼지의 그림자에서 벗어날지 선택해야만 합니다. 그리고 돼지는 여전히 그 자리에 있습니다. 하지만 달라진 게 하나 있어요. 바로 아니카의 마음 말이에요. 아니카의 선택을 끝까지 지켜본 뒤, 독자들 또한 감추고 싶고 피하고만 싶었던 마음속 돼지를 만나게 될 것입니다. 돼지에게 쫓길지, 아니면 돼지를 마주 보며 당당하게 걸어갈지 선택해야 하는 갈림길에서, 자신을 믿게 된 아니카를 떠올려 보세요. 여러분은 어떤 길을 선택하고 싶은가요?
그림작가 정보
  • 루이제 미르디타
  • 1994년 독일 프라이라싱에서 태어났습니다. 잘츠부르크대학교에서 예술사를 공부하고 함부르크대학교에서 일러스트레이션을 공부했습니다. 『아니카와 겁을 먹고 자라는 돼지』는 놀랍도록 재능이 뛰어난 작가의 첫 작품입니다.

번역가 정보
  • 윤혜정
  • 성신여자대학교 심리학과를 졸업하고, 독일 빌레펠트 대학교에서 독일어를 공부했다. 현재 독일 책들을 우리나라에 소개하고 번역하는 일을 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는 『8, 9, 10』『할아버지, 행복이 뭐예요?』『썩은 모자와 까만 원숭이』『수잔네의 봄, 여름, 가을, 겨울』등이 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