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3417l좋아요 1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올바른 의사표현을 도와주는 책!

    『화내지 말고 예쁘게 말해요』는 일상에서 흔히 일어나는 이야기를 통해 ‘나-전달법’을 을 자연스럽게 제안하는 그림책입니다. 커뮤니케이션의 기초가 되는 올바른 의사표현, 즉 ‘자신의 마음을 상대에게 어떻게 효과적으로 전달할 것인가’는 사람들 사이의 관계를 어떻게 잘 풀어나가는가의 기초가 되는 문제입니다. 어려서부터 가장 가까운 관계인 엄마, 형제, 또래 친구들과의 관계에서부터 자연스럽게 습득되고 훈련되어야 합니다.

    아이가 다짜고짜 짜증부터 내고 버럭 소리를 지르고 나아가 나쁜 말까지 한다면, 어떻게 대응하시나요? 깜짝 놀라 아이를 혼내고 윽박지르고…. 그러다 보면 상승작용을 일으켜 상황은 더 나빠지기 일쑤입니다. 때로는 말로 잘 타일러 보기도 하고 살살 달래기도 합니다. 유아기는 말귀를 알아듣기는 하지만, 이론으로 설득하기엔 어려움이 많습니다. 엄마의 말을 다 이해하기에는 아직 이른 나이입니다. 이럴 때 아이와 함께 이 책을 읽어 보면 백 번의 잔소리보다 훨씬 효과가 있습니다.
출판사 보도자료 전문소개  ( 출판사 보도자료는 이 그림책을 만든 목적을 전하는 귀한 자료입니다. 독자의 예리한 기준으로 꼼꼼히 읽어보시고, 체크하시길 바랍니다 )
상대방의 기분을 이해하는 훈련으로 올바른 언어 습관을 길러 주세요

『화내지 말고 예쁘게 말해요』는 다짜고짜 버럭 화부터 내는 아이에게, 정확하고 효과적인 의사전달 방법을 제안합니다. 유아들은 타인의 입장을 고려하는 능력이 아직 충분히 발달하지 못하여, 자기중심적으로 생각하고 행동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그래서 화를 내면서 말을 하면 그 말을 듣는 상대방의 기분이 어떨지 생각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화를 내면서 말을 하면, 그 말을 듣는 상대방의 기분이 어떨지에 대해서 아이에게 알려 주세요. 만약 누군가가 아이에게 화를 내면서 말을 하면, 그 말을 듣는 아이 자신의 기분이 어떨지에 대해서도 생각해 보게 하세요. 손가락 인형이나 가면 등 소품을 이용하여 부모님과 아이가 함께 역할 놀이를 해 보는 것도 아이가 상대방의 입장을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엄마의 말 한 마디가 아이의 미래를 결정합니다!

유아가 고운 말을 쓰게 하기 위해서는 일상적인 언어 환경이 중요합니다. 자녀는 부모의 거울이라는 말이 있듯이 아이들은 부모님의 말투와 생활 태도를 보고 배웁니다. 특히 유아기는 모방을 통한 학습이 많이 이루어지는 시기로, 자신에게 가장 중요하고 의미 있는 사람의 행동과 태도를 더욱 많이 모방합니다. 유아가 보는 그림책이나 텔레비전 프로그램 등을 고를 때에도 올바른 언어를 사용하는 모델이 있는 것으로 신중하게 선택하세요. 공격적인 말, 상대방의 마음을 상하게 하는 말, 소리 지르며 하는 말이 빈번하게 나오는 프로그램에 지속적으로 노출되면, 아이는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그런 말들을 흉내 냅니다. 좋은 언어 환경에서 자라는 아이가 바람직한 의사소통 기술을 터득합니다.

첫째, 아이가 즐겨 보는 그림책이면서, 엄마에게는 엄마가 하고 싶은 말을 잘 대변해 주는 그림책입니다. 그림책은 아이에게 최고의 선물이면서 엄마와 아이가 커뮤니케이션하는 최고의 매체이기도 합니다. 백 마디 잔소리는 그저 잔소리일 뿐입니다. 좋은 그림책을 아이와 함께 읽으면서 아이와 함께 이야기를 나누어 보세요. 달라지는 아이의 모습을 느낄 수 있습니다.

둘째, 예쁜 천을 골라 정성을 다해 한땀한땀 바느질한 일러스트레이션으로 엄마와 아이의 마음을 사로잡는 그림책입니다. 그림책은 글뿐만 아니라 그림으로 말을 거는 책입니다. 아무리 좋은 메시지가 담겨 있어도 그림이 아이에게 다가가지 못하면 아이는 금세 흥미를 잃어버리게 됩니다. 정성을 다해 글에 맞는 상황을 천그림으로 연출한 일러스트레이션은 아이의 마음을 움직여 아이가 두고두고 펼쳐보고 싶은 그림책이 될 것입니다.

셋째, 엄마에게 주는 도움말은 아이와 커뮤니케이션 하는 데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입니다. 전문가의 조언은 엄마가 아이와 커뮤니케이션할 때 어떻게 하는 것이 바람직한지 가이드를 제시해 줍니다.
그림작가 정보
  • 서희정
  • 대학에서 중국어를 공부하고, 한국일러스트레이션 학교를 졸업한 후 한국생활사박물관 『백제』, 『신라』편, 『황룡사의 두 보물』『나의 첫 국어사전』 등 그림책 작업을 했다. 홍익대학교 앞 예술 시장에 프리마켓에서 생활 창작 아티스트로도 활동하고 있다. 

글작가 정보
  • 안미연
  • 1963년 서울에서 태어나 연세대학교에서 심리학을 전공하고, 오랫동안 여성지 기자 및 프리랜서로 활동했다. 6년간 일본에 살면서 리포터로 일했고, 지금은 육아ㆍ교육 관련 자유 기고가 및 번역가로 일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 『숨었니? 숨었다!』, 『나에게 맞는 다이어트』, 『엄마, 내 머리 깎지 마세요』, 『행복한 생쥐 가족』시리즈, 『높이 높이』, 『콧구멍을 후비면』, 『나는야 탐험가 쿤쿤』, 『뾰족산에 사는 리토라』, 『999마리 개구리 형제의 이사』등이 있다. 『화내지 말고 예쁘게 말해요』,『몽룡이의 자전거』,『헤퍼 요괴 물리치기』를 썼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