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531l좋아요 2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토마토는 수박이랑 틀린 거야? 아니, 다른 거야!

    지아가 세상에서 가장 좋아하는 과일은 바로 수박이에요. 아삭하고 달큰하고 시원한 수박! 시큼하기만 하고 맛없는 토마토랑은 비교할 수 없이 맛있지요. 하지만 요새 지아한테 일어난 일들은 전부 ‘수박’이 아니라 ‘토마토’ 같아요. 예쁜 언니랑 하나도 안 닮았다는 소리를 듣질 않나, 수박 더 먹고 싶은데 여자는 조금 먹어야 한다고 하질 않나, 아기가 예뻐서 만지려고 했더니 태동이가 자기 동생 만지지 말라고 뭐라 하질 않나. 지아 입맛에 토마토는 수박이랑 틀린데……. 그렇다면 지아도 다른 사람들이랑 틀린 걸까요?

    출판사 리뷰
    당차고 씩씩한 지아가 남들과 틀려서 속상하대요

    햇볕이 쨍쨍한 여름을 맞아 호수빌라 개구쟁이 삼총사가 돌아왔어요. 시원 달달 수박과 새콤달콤 토마토와 함께 말이에요. 수박만 좋아하는 지아와 토마토를 더 좋아하는 태동이 그리고 수박이랑 토마토 둘 다 좋아하는 선우. 입맛도 다르고, 성별도 다르고, 가족도 다르지만 더운 여름날 텃밭 앞 테이블에 둘러앉아 수박이랑 토마토를 나눠 먹는 것만큼은 똑같이 좋아한답니다. 달라도 같아도 어른들 눈에는 사랑스럽기만 한 아이들인데 지아는 요즘 고민이 많아요. 수박 사러 갔다가 예쁜 언니랑 하나도 안 닮았다는 소리를 듣질 않나, 수박 더 먹고 싶은데 여자는 조금 먹어야 한다고 하질 않나, 아기가 예뻐서 만지려고 했더니 태동이가 자기 동생 만지지 말라고 뭐라 하질 않나. 이쯤 되면 다른 게 아니라 뭔가 틀린 건가 하는 생각이 드는 거 있죠. 예쁜 언니랑 틀리고, 남자라서 많이 먹어도 되는 선우랑 틀리고, 동생이 있는 태동이랑 틀리고…….

    토마토의 맛·있·는 변신은 무죄
    토마토도 수박만큼 ‘꿀맛’이라고!

    지아가 남들과 틀리다고 생각하는 것들은 틀린 게 아니라 다른 것일 뿐임을 아마 누구나 알 거예요. 이 세상 어느 누구도 같지 않잖아요. 심지어 같은 부모에게서 나고 같은 환경에서 자란 일란성 쌍둥이조차 완벽히 똑같이 생기지 않았을뿐더러 성격도 다르고 취미도 다르니까요. 하지만 지아가 모르면 남들이 다 아는 게 무슨 소용이겠어요. 어떻게 하면 지아에게 이 자명한 사실을 알려 줄 수 있을까요? 이 어려운 일을 해낸 게 바로 토마토예요. 지아 생각에 토마토는 시큼하기만 하고 맛도 없는 과일이에요. 그런데 이 토마토가 맛있는 음식으로 변신을 하거든요. 덕분에 지아는 깨닫게 돼요. 토마토랑 수박은 ‘틀린’ 게 아니라 ‘다르다’는 것과 모양도 크기도 색깔도 저마다 다른 토마토처럼 지아가 언니랑 선우랑 태동이랑 다른 건 아주 당연하다는 것을요. 이제 지아는 수박도 좋아하고, 토마토도 좋아하고, 그리고 무엇보다 남들과 다른 자기 자신을 가장 좋아할 거예요.
그림작가 정보
  • 박선희
  • 건국대학교 회화과를 졸업했고, 국민대학교 디자인 대학원 일러스트레이션과 과정을 수료했습니다. 초등학교 때부터 쉬지 않고 그림을 그리며 그림책 작가의 꿈을 키워 왔습니다. 많은 작품 활동과 전시를 했지만 매번 그림책의 그림을 그릴 때에는 그 앞에서 새롭고 설렙니다. 그린 책으로는 《파브르와 한영식의 곤충이야기》, 《규칙이 왜 필요할까요?》, 《털》, 《세계명작동화》, 《비밀의 화원》 등이 있습니다.
글작가 정보
  • 이선주
  • 충청북도 괴산에서 태어나 제5회 문학동네청소년문학상에 소설 『창밖의 아이들』이 당선되며 등단했습니다. 주인공 태동이는 동생의 이름이자 배 속에서 세상으로 발길질한다는 의미인 ‘태동하다’에서 가져왔습니다. ‘태동아 밥 먹자’ 시리즈가 많은 아이들에게 음식에 대한 소중함을 느끼게 해 주었으면 좋겠습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