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3444l좋아요 0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그림책 보는 도서관 고양이
    레오와 함께 떠나는 신나는 여행

    호기심 많고, 용감하고, 무엇보다 그림책을 좋아하는 레오는 숲속 그림책 도서관에서 사는 도서관 고양이예요. 레오가 어떻게 도서관 고양이가 되었느냐고요? 이제부터 그 이야기를 들려 줄게요.
출판사 보도자료 전문소개  ( 출판사 보도자료는 이 그림책을 만든 목적을 전하는 귀한 자료입니다. 독자의 예리한 기준으로 꼼꼼히 읽어보시고, 체크하시길 바랍니다 )
레오, 그림책에 빠져들다
“우아, 그림책이 이렇게나 많다니!”

나른하고 따뜻한 어느 봄날의 일이었어요. 레오는 멋지게 털을 고른 다음 사뿐사뿐 봄골을 걷다가, 바람숲도서관을 만났어요. 키득키득 뒹굴뒹굴 네모난 물건을 들여다보는 아이들이 어찌나 재미있어 보이던지, 레오는 이날 밤 도서관 안에 들어가 보기로 했어요. 알록달록 화려한 그림책들에 반하던 그날부터 레오의 밤은 그림책과 함께였답니다.

눈보라를 헤치고, 끝없는 다리를 건너, 우주 끝까지!
“야, 모두 우리 기차에 타!”

그림책 안에는 신비하고, 놀라운 세상이 있었어요. 레오는 기차 여행을 하고, 나팔을 불어 생쥐 떼를 이끌고, 바닷속 탐험을 하다가, 괴물들이 사는 세상에도 갔죠. 식빵 접시를 타고 하늘을 날기도 하고, 함박눈 속에서 만난 소녀를 꼬옥 안아 주기도 했어요. 시간 가는 줄 모르고 신나게 놀다가 까무룩 잠이 든 어느 날… 레오에게 특별한 친구가 찾아왔어요.

“도서관에서 낮에도 만나자! - 도서관 친구로부터”

이 책을 쓴 최지혜 선생님은 강화도 봄골에 위치한 ‘바람숲그림책도서관’ 관장님이에요. 레오와의 인연은 7년 전 어느 날 밤에 시작되었다고 해요. 어슬렁어슬렁 정원을 거닐던 고양이 한 마리는 “와앙!” 용감한 울음소리를 냈고, 선생님은 그 소리에 반해 밥을 주기 시작했어요. 그렇게 레오는 날마다 도서관을 찾아오는 고양이가 되었답니다. 밀림의 왕 사자를 꼭 닮은 레오는 호기심 많고, 용감하며, 도도한 친구예요. 낮에는 도서관을 찾는 어린이 친구들과 스스럼없이 어울리고, 밤에는 고양이 친구들과 함께 도서관을 찾아온답니다. 그림책을 함께 보려고요! 그림책의 재미와 감동을 더 많은 아이들이 느끼고 또 알기를 바람으로, 도서관에서 느낄 수 있는 즐거움을 공유하고 싶은 마음으로, 최지혜 선생님은 『도서관 고양이』에 글을 썼어요.

따뜻한 마음이 담뿍 담긴 그림

따뜻한 그림으로 독자들의 눈을 사로잡는 김소라 작가는 특유의 따뜻한 감성을 담아 이야기에 생기와 온기를 불어넣습니다. 그림 하나하나에는 누구보다 고양이를 사랑하고 그림책을 아끼는 작가의 마음이 담뿍 담겨 있어요. 레오가 그림책 세상에서 친구들과 신나게 노는 장면에는 작가님이 키우는 고양이도 등장하지요! 『도서관 고양이』 속 흥미진진한 글과 따뜻한 그림을 따라 뭐든지 가능한 그림책 세상으로 떠나 볼까요?




정말 멋진 그림책이죠?
구입하기 버튼 꾹!! 버튼 눌러주세요 *^o^*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습니다.
😍😘🥰🤩



그림작가 정보
  •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하고 있다. 대학에서 서양화를 전공, 대학원에서 그림책을 공부하고 있다. 출판과 광고 등 다양한 분야의 작업을 해 왔다. 그림 그리는 순간이 가장 행복한 그림쟁이이다. 품고 있는 이야기들을 개성적인 그림으로 차근차근 표현해 나가려 한다.
글작가 정보
  • 최지혜
  • 이화여자대학교 문헌정보학과를 졸업했으며, 인표어린이도서관 본부 선임사서와 부평기적의도서관관장을 역임했다. 현재는 마포구립서강도서관에서 근무하며 청소년 독서동아리 ‘두드림’을 이끌고 있다. 도서관에서 아이들과 책놀이 할 때의 행복했던 기억을 담아 『책 따라 친구 따라 지구 한 바퀴』를 펴냈으며, 숲 속에서 아이들과 함께 그림책을 보며 마음껏 뒹굴고 있기를 늘 꿈꾼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