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180l좋아요 0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교통사고가 났을 때 어떻게 해야 하는지 알려 주세요!

    탈것과 관련된 어린이 안전사고는 해마다 증가하고 있어요. 도로와 인도에서 가장 많이 일어나고, 자전거, 킥보드로 인한 사고가 대부분을 차지하지요. 매년 1만 명이 넘는 아이들이 교통사고로 부상을 입거나 사망할 정도로 어린이 교통사고는 매우 심각하면서도 빈번한 안전사고예요. 아이들은 몸집이 작아 운전자가 발견하기 힘들고, 또 자신이 관심 있는 것에만 집중하는 경향이 있어 주변을 잘 보지 못하기 때문이지요. 교통사고를 막기 위한 법이 강화되고 있지만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아이가 조심해서 교통사고를 미리 예방하는 거예요.

    안전 그림책 『교통사고가 났을 때』는 공원에서 공놀이를 하다 자전거 도로로 데굴데굴 굴러가는 공을 주우려는 순간 자전거와 부딪친 상황을 통해 안전사고에 대해 알려 줍니다. 아이들이 친구들과 놀다가 굴러가는 공에 정신이 팔려 달려 오는 자전거나 자동차를 보지 못하는 경우는 아주 흔히 일어나는 상황이에요. 이 책에서는 교통사고가 언제, 어디서나 일어날 수 있으니 조심해야 한다는 사실과 교통사고가 났을 때 어떻게 해야 하는지에 대해 이해하기 쉽게 전해 줍니다. 그리고 친구가 위험에 처했을 때 먼저 상황과 주변을 잘 살펴야 한다는 것도 알려 주지요.

    아이와 함께 『교통사고가 났을 때』를 읽으며, 횡단보도를 건너기 전에 오가는 차가 없는지, 차들이 확실히 멈추었는지 확인하고 건너야 한다고 말해 주세요. 그리고 아이가 자전거나 킥보드를 탈 때 꼭 안전모와 보호대 등 보호 장구를 착용하도록 하고, 눈에 잘 띄는 밝은 색 옷을 입도록 지도해 주세요. 친구가 다쳤을 땐 직접 도우려 하지 말고 주변 어른에게 침착하게 도움을 요청하라고 당부해 주세요. 아이들은 자신의 위험을 미처 살피지 못하기 때문에 같이 위험에 빠지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에요. 또 부모와 함께 119에 신고하는 방법을 연습해서 위험한 상황에 스스로 대처하도록 도와주세요. 단, 장난 전화는 절대 걸지 않아야 한다는 것도 알려 주어야 하지요. 작은 계기를 통해 우리 아이가 ‘안전사고’와 ‘응급 처치’의 개념을 깨닫고, 조심하게 될 거예요.

    출판사 리뷰
    소중한 우리 아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삐뽀삐뽀 119 어린이 안전 교실!

    안전사고는 언제, 어디에서나 생길 수 있어요. 어린 시기에는 넓어지는 행동반경과 커져 가는 사물에 대한 호기심에 비해 신체 운동 능력이 떨어져 안전사고에 취약해요. 그리고 위험한 상황인지 깨닫지 못해 다치는 경우가 많지요. 아이들이 신나게 뛰놀다 보면 크고 작은 상처가 생기곤 합니다. 그렇다고 엄마 아빠가 아이들을 늘 지켜볼 수도 없고, 모든 사고를 막을 수도 없지요. 하지만 다행하게도 대부분의 위험한 안전사고는 미리 예방할 수 있어요.

    [구급 대장 베니와 함께하는 삐뽀삐뽀 119 어린이 안전 교실]은 아이들의 안전 교육을 위해 전문가들과 함께 기획하여 발간한 그림책 시리즈예요. 아이들은 집중하는 시간이 짧은 데다, ‘안전하다’, ‘위험하다’ 는 의미를 이해하기 힘들어요. 그래서 구체적인 상황을 제시하며 어떻게 행동해야 하는지 명확하게 알려 주는 것이 좋지요. [구급 대장 베니와 함께하는 삐뽀삐뽀 119 어린이 안전 교실] 시리즈는 또래 아이들이 겪는 여러 일상 상황 속 안전사고의 사례를 이야기로 풀어 놓았어요. 그래서 그림책 속 아이들의 행동을 보며 안전사고를 당했을 때 어떻게 행동해야 하고 어른에게 도움을 요청해야 하는지 정확히 알려 주지요.

    [구급 대장 베니와 함께하는 삐뽀삐뽀 119 어린이 안전 교실]은 어른들을 위한 안전사고 가이드북이 아니라, 어린이 스스로 안전의 중요성을 깨닫고 안전사고로부터 스스로 지키는 법을 알게 하는 그림책이에요. 안전 교육은 어렸을 때 시작하여야 올바른 습관을 만들어 줄일 수 있어요. 그리고 아이가 자라 어른이 되었을 때도 안전에 대한 올바른 인식과 가치관을 형성할 수 있다는 것을 잊지 마세요.

    교통사고가 났을 때 어떻게 해야 하는지 알려 주세요!

    탈것과 관련된 어린이 안전사고는 해마다 증가하고 있어요. 도로와 인도에서 가장 많이 일어나고, 자전거, 킥보드로 인한 사고가 대부분을 차지하지요. 매년 1만 명이 넘는 아이들이 교통사고로 부상을 입거나 사망할 정도로 어린이 교통사고는 매우 심각하면서도 빈번한 안전사고예요. 아이들은 몸집이 작아 운전자가 발견하기 힘들고, 또 자신이 관심 있는 것에만 집중하는 경향이 있어 주변을 잘 보지 못하기 때문이지요. 교통사고를 막기 위한 법이 강화되고 있지만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아이가 조심해서 교통사고를 미리 예방하는 거예요.

    안전 그림책 『교통사고가 났을 때』는 공원에서 공놀이를 하다 자전거 도로로 데굴데굴 굴러가는 공을 주우려는 순간 자전거와 부딪친 상황을 통해 안전사고에 대해 알려 줍니다. 아이들이 친구들과 놀다가 굴러가는 공에 정신이 팔려 달려 오는 자전거나 자동차를 보지 못하는 경우는 아주 흔히 일어나는 상황이에요. 이 책에서는 교통사고가 언제, 어디서나 일어날 수 있으니 조심해야 한다는 사실과 교통사고가 났을 때 어떻게 해야 하는지에 대해 이해하기 쉽게 전해 줍니다. 그리고 친구가 위험에 처했을 때 먼저 상황과 주변을 잘 살펴야 한다는 것도 알려 주지요.

    아이와 함께 『교통사고가 났을 때』를 읽으며, 횡단보도를 건너기 전에 오가는 차가 없는지, 차들이 확실히 멈추었는지 확인하고 건너야 한다고 말해 주세요. 그리고 아이가 자전거나 킥보드를 탈 때 꼭 안전모와 보호대 등 보호 장구를 착용하도록 하고, 눈에 잘 띄는 밝은 색 옷을 입도록 지도해 주세요. 친구가 다쳤을 땐 직접 도우려 하지 말고 주변 어른에게 침착하게 도움을 요청하라고 당부해 주세요. 아이들은 자신의 위험을 미처 살피지 못하기 때문에 같이 위험에 빠지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에요. 또 부모와 함께 119에 신고하는 방법을 연습해서 위험한 상황에 스스로 대처하도록 도와주세요. 단, 장난 전화는 절대 걸지 않아야 한다는 것도 알려 주어야 하지요. 작은 계기를 통해 우리 아이가 ‘안전사고’와 ‘응급 처치’의 개념을 깨닫고, 조심하게 될 거예요.

    벨기에 적십자사와 함께 만들고 소아응급의학과 전문의의
    꼼꼼한 감수를 받은 안전 그림책

    [구급 대장 베니와 함께하는 삐뽀삐뽀 119 어린이 안전 교실]은 어린이들뿐 아니라 아이들을 가르치는 선생님들을 위해 벨기에 적십자사의 전문가들 및 한국의 응급치료 전문의와 함께 만들었어요. 서울 아산병원 소아응급전문센터에서 센터장을 맡고 있는 류정민 전문의의 꼼꼼한 감수로 더욱 공신력을 높여 발간한 안전 그림책이지요.

    ‘안전’, ‘상처’, ‘화상’, ‘코피’, ‘중독’, ‘교통사고’ 등 실생활에서 빈번하게 일어나는 안전사고의 주제를 아이들이 이해하기 쉽게 재미있고 현실적인 이야기로 구성해 놓았어요. 그리고 책 끝머리 ‘구급 대장 베니의 안전 톡톡’ 코너에는 각 주제에 맞는 응급 처치 방법을 선생님과 부모님도 함께 보며 배울 수 있도록 실질적인 대처 방안을 정리해 놓았습니다. 그래서 이 책은 벨기에 여러 유치원 현장에서 교재로 사용되고 있답니다.

    아이들이 일찍 응급 처치를 배울수록 안전사고가 났을 때 재빨리 도움을 요청하고, 119에 신고해서 사고의 심각성을 줄일 수 있다고 해요. 든든한 구급 대장 베니와 함께 어린이 안전 교육을 지금 바로 실천해 보세요!

    e-book과 사운드펜을 통해 입체적으로 책을 읽어요!

    스마트폰과 태블릿 PC 등 영상 기기에 더욱 익숙한 독자들을 위해 QR 코드로 쉽게 감상할 수 있는 e-book 영상을 준비하였습니다. 책장을 넘기며 읽어 주는 e-book 영상으로 편리하게 책을 읽어요. 또한 사파리 사운드펜으로 생생하고 풍부한 효과음을 들을 수 있습니다. 책 곳곳을 누르면 처음부터 끝까지 친절하게 읽어 주고, 문장별로도 들을 수 있지요. 뿐만 아니라, 상황에 맞는 등장인물들의 대사도 들을 수 있어, 독자들이 마치 책 속의 한 장면에 있는 듯한 입체적인 책 읽기를 경험할 수 있답니다.
그림작가 정보
  • 에스터르 레카너
  • 벨기에 하셀트에서 홍보와 그래픽 디자인을 공부했습니다. 20여 년 동안 광고 회사에서 일했습니다. 그린 책으로는 아동용 의학 그림책 Noozi 시리즈가 있습니다. 

글작가 정보
  • 피에르 윈터스
  • 벨기에 하셀트에서 태어나 30년 동안 출판사에서 일했다. 현재는 어린이 책을 쓰고 있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