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159l좋아요 1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아이가 편안하게 잠을 잘 수 있게 돕는 그림책.
    너도 쿨쿨, 나도 쿨쿨, 우리 모두 쿨쿨
    동물도 아기도 엄마도 아빠도 모두 잘 자요.

    아기의 성장을 돕는 우주나무 아기그림책 첫권. 잠자는 그림책이다. 아이들에게 잠은 휴식일 뿐만 아니라 성장의 시간이다. 아이는 잠자면서 자란다. 그런데 아이가 쉽게 잠들지 못해서 애를 먹는 부모들도 많다. 이 책에는 다양한 동물 아기들이 졸려 하다 잠드는 모습이 나온다. 마치 자장가처럼 아이를 잠으로 인도한다. 우리의 사랑스러운 아이도 이 책과 함께 스르르 잠들어 꿀잠 자기를…….
    출판사 리뷰
    아이가 편안하게 잠들 수 있게 돕는 그림책.
    너도 쿨쿨, 나도 쿨쿨, 우리 모두 쿨쿨!
    동물도 아기도 엄마도 아빠도 모두 모두 잘 자요.

    아이들은 잠자면서 자란다.
    잠을 자지 않고 살 수 있는 사람은 없다. 갓난아기는 거의 온종일 잔다. 자라면서 잠자는 시간은 점차 줄어들지만, 어린 시절, 특히 유아기에 충분한 수면은 절대적으로 중요하다. 잠자는 시간이 곧 성장의 시간이기 때문이다. 아이들은 잠자면서 자란다. 그런데 아이를 재우는 데 애를 먹는 경우가 종종 있다. 사실, 아이 재우기는 보통 일이 아니다. 아이에 따라 특정한 환경과 자세를 원하기도 하고, 조금만 불편해도 짜증을 내거나 칭얼거리기 일쑤다. 어쩌랴. 아이 재우기는 어른들의 몫인걸. 일단 잠들기 좋은 환경을 만들고, 잠자는 그림책을 보여주고 들려주면 아이 재우기가 한결 수월해질 테다.

    자장가처럼 스르르 잠들게 돕는 그림책
    이 책에는 아이가 졸릴 때의 다양한 행동 모습이 나온다. 강아지, 원숭이, 오리, 사자, 염소, 그리고 사람 아기까지. 남이 졸거나 자는 모습을 보면 보통 저도 모르게 졸리고 잠이 온다. 이 책은 마치 자장가처럼 아이를 잠으로 인도한다. 심보영 작가의 그림은 아늑하고 포근하여 보고 있으면 저절로 긴장이 풀려 스르르 잠이 들 것 같다. 게다가 아이들의 졸음에 겨운 모습과 잠자는 모습은 얼마나 귀엽고 사랑스러운지 모른다. 너도 쿨쿨, 나도 쿨쿨, 우리 모두 쿨쿨. 이 책과 함께 아이들이 편안하게 꿀잠 자기를 기대해 본다.
그림작가 정보
  • 심보영
  • 어릴 때는 애니메이션이 좋아서 그림을 움직이며 혼자 놀았습니다.  그러다 커서는 평면의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했고, 지금은 그림책의 세계에 푹 빠져 이야기를 책에 담고 있습니다.  쓰고 그린책으로는 <대단한 수염>, <와글와글 다섯오리>, <식당바캉스>등이 있습니다. 

글작가 정보
  • 연수정
  • 아이를 재우던 기억이 새록새록 떠오른다. 잠자는 아이의 모습은 얼마나 사랑스러운지. 아이나 어른이나 다 같이 꿀잠 자길 바란다. 그리고 아이들이 다섯 가지 감각으로 좋은 것들을 많이 발견하고, “좋아!”를 외치는 시간이 아주 많으면 좋겠다.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