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3130l좋아요 1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우선 동물들의 먹이와 그 주인이 하나씩 등장합니다. 그리고 맨 마지막에는 아기가 등장하여 동물들과 더불어 즐거운 식사를 하게 되지요. 동물들의 재미있는 표정과 몸짓을 풍부한 색감으로 표현해 놓았습니다. 반복되는 의성어나 의태어들은 유아들의 언어 발달에 도움을 주는 그림책입니다. 먹이 이름과 주인공을 같은 색으로 처리하여 글자를 모르는 아이들이 색깔만으로도 금세 알아챌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습니다. 호기심과 궁금증을 유발하여, 아이들이 흥미롭게 바라볼 수 있는 재미를 주는 책입니다.
    출판사 리뷰
그림작가 정보
  • 김달성
  • 서울대학교와 동 대학원에서 서양화를 전공하였습니다. 지금은 경기도 마석에서 아내와 아들 상현이와 함께 살며 어린이 책에 그림을 그리고 있습니다. 치밀한 묘사, 생동감 있는 표정, 은근한 유머가 돋보이는 화가입니다. 작품으로 그림책 『호랑이 잡은 피리』 『장수』 등이 있습니다.
글작가 정보
  • 이미애
  • 1964년 대구에서 태어났으며, 중앙대학교에서 문예창작학을 공부했다. 1987년 조선일보 신춘문예에 동시 「굴렁쇠」가 당선되어 작가로서 첫발을 내디뎠으며, 1994년에는 동시로 ‘눈높이아동문학상’과 ‘새벗문학상’을 받았고, ‘꿈을 찾아 한 걸음씩’으로 장편동화부문 삼성문학상을 받았다.

    지은 책으로 『반쪽이』 『모두 모여 냠냠냠』 『이렇게 자볼까 저렇게 자볼까』 『가을을 만났어요』 『에헤야데야 떡타령』 『행복한 강아지 뭉치』 『뚱보면 어때, 난 나야』 『멋진 내 남자친구』 『때때옷 입고 나풀나풀』 『행복해져라 너구리』 『달콤 씁쓸한 열세 살』 『나만의 단짝』 『꽃신 신고 우리집 한바퀴』, 『재주꾼 오형제』, 『옴두꺼비 장가간 이야기』, 『알사탕 동화』등이 있다. 먼 훗날에도 어린이 책을 즐겁게 읽고 쓰는, 행복한 할머니 작가가 될 생각이다.
번역가 정보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