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4407l좋아요 3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쓰기 한줄댓글 쓰기
    책 내용
    파란 하늘 아래 홍시가 발갛게 익어가는 가을. 곳곳에서 ‘퍽’ ‘딱’ ‘투둑’ ‘팔랑팔랑’ 감, 호두, 밤, 단풍잎이 떨어지는 소리가 흥겹습니다. 전통 영모화 풍으로 그린 똥강아지 두 마리가 하늘 보고 땅보고, 나무 쳐다보고 열매 들여다보고... 원색적인 색감 표현으로 아기들도 쉽게 가을을 느낄 수 있으며, 쉽고 리듬 있는 글이 되풀이 되어 돌 전후 아기들도 쉽게 볼 수 있습니다. 「똥강아지 봄여름가을겨울」은 사계절을 주제로 한 0~3세 아기그림책입니다. 계절마다 만나는 먹을거리 이야기를 따뜻한 세밀화로 그렸습니다. 아기의 좋은 친구가 되어 줄 귀여운 똥강아지와 함께 사계절을 느껴보세요.
    출판사 리뷰
    - 정겨운 세밀화 시골에서 나고 자랐으며 세밀화로 오랜 경력을 가진 그림 작가는 사실적이면서도 자연스럽고 정겨운 가을 풍경을 담아냈습니다. 알록달록한 가을의 색과 열매의 생태적 특징을 고스란히 살렸습니다. - 복슬복슬 귀여운 똥강아지 태어난 지 한 달 남짓 된 귀여운 똥강아지입니다. 장난꾸러기 똥강아지가 탐스러운 가을열매가 달린 가을 들판으로 아이들을 초대합니다. - 전통 영모화 풍의 그림책 전통 영모화 풍의 그림 속에는 똥강아지와 가을열매뿐 아니라 다양한 동식물이 등장하여 찾아보는 재미가 가득합니다. - 쉬운 구성, 재미난 이야기 0~3세 아기의 발달 단계의 특성에 맞춰, 짧고 쉬우면서도 노래처럼 부를 수 있게 이야기의 운율을 살렸습니다. 의성어와 의태어로 이끌어가는 글은 아기들이 쉽고 재미있게 따라할 수 있습니다. - 독특한 구성 위에서 아래로 책장을 넘기면 열매가 나무에서 투둑 떨어지는 듯하여 아기의 호기심을 일으킵니다. 하늘 보고 땅 보고 고갯짓을 하며 아기는 가을을 생생하게 경험할 것입니다. - 완성도 높은 세밀화 그림책 세밀화 어린이 그림책을 오래도록 만들어온 편집자가 오랜 경력의 전문 세밀화가와 함께 만든 아기를 위한 계절그림책입니다.
그림작가 정보
  • 김시영
  • 1965년 경기도 연천에서 태어났습니다. 전라남도 함평에서 농사일을 거들며 자랐습니다. 홍익대학교에서 서양화를 공부하고, 세 차례의 개인전과 오십여 차례의 단체전에 참가했습니다.『벼가 자란다』『뿌웅∼ 보리 방귀』『똥 똥 귀한 똥』에 그림을 그렸고 창작 그림책으로『와, 개똥참외다!』가 있습니다.
글작가 정보
  • 심조원
  • 1965년에 경상북도 청송에서 태어났습니다. 그 동안『누구야 누구』처럼 주옥 같은 원고도 여러 편 쓴 작가이며 도토리 출판사의 발행인을 엮임했습니다. 하지만 본인은 자신의 정체성을 편집자라고 주장한다고 합니다.『올챙이 그림책』『세밀화로 그린 보리 아기 그림책』『세밀화로 그린 보리 어린이 식물 도감』『세밀화로 그린 보리 어린이 동물 도감』등 많은 책을 펴 냈습니다.
번역가 정보
한줄댓글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