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성민A
  •  1972년 부산에서 태어나고 자랐다. 1999년 창업해 19년째 운영 중인 ‘(주)해피앤나이스’라는 무역회사 업무는 세계 여러 나라 문화를 공부하는 기회가 되었다. 사색에 잠기길 좋아하는 작가는 언젠가부터 머릿속에 떠오르는 상념을 종이에 적기 시작했고 자연스럽게 작가 입문을 꿈꾸게 되었다. 그러다 아들 준원과 딸 채윤이를 키우면서 동화와 동시에 관심이 커졌고 아이들을 위한 글을 쓰고 싶다는 생각에 여러 편의 동화와 동시를 습작하였다.

    [받침 없는 글자로만] 시리즈는 작가가 세상에 내놓는 첫 번째 작품이다. 한글에 입문하는 아이들을 위한 서정적인 동화로 그 동안 작가가 쌓아온 노력이 차곡차곡 들어있다. 지금도 글쓰기에 집중하고 있으며, 다양한 분야의 작품들을 집필 중이다.

  • 전체 그림책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