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미라
  • 서울에서 태어나 곤충이라고는 파리, 모기만 알고 자랐습니다. 아이 둘을 키우며 어린이 책과 관련된 일을 하다가, 아이들과 함께 곤충을 기르기 시작하면서 곤충을 너무 좋아하게 되었답니다. 곤충을 통해 세상 아이들과 친해지면서 ‘곤충아줌마’로 불리게 되었고, 지금은 아이들과 경험했던 다양한 곤충 이야기를 나누고 싶어서 글쓰기에 전념하고 있습니다. 아이들이 자연과 곤충과 더불어 건강한 꿈을 키우고 씩씩하게 클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이 책을 썼습니다.
  • 전체 그림책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