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킴 그리스웰
  • 어려서부터 책을 사랑했어요. 바로 루퍼스처럼 말이에요. 킴은 도시락 가방, 책, 필통을 들고 매일 학교에 가는 언니가 무척 부러웠어요. ≪돼지 루퍼스, 학교에 가다≫는 어린 킴의 바람이 담긴 첫 그림책이에요. 다섯 아이의 엄마이기도 한 킴은 현재 오리건 주 애슐랜드에서 매일매일 어린이 책 만드는 일을 하고 있답니다.
  • 전체 그림책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