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염미희
  • 성균관대 불어불문학과를 졸업하였습니다. 어린이책 만드는 일을 하고 있습니다. 여러 나라 말을 배워서 세상 모든 어린이들과 이야기를 나누는 것이 꿈이랍니다.『우리 같이 놀래?』『씨앗을 심었어요』『바지에 똥을 쌌어요』를 우리말로 옮겼습니다.
  • 전체 그림책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