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미애
  • 1964년 대구에서 태어나 중앙대학교 문예창작학과를 졸업하고, 1987년 조선일보 신춘문예로 등단하여 지금까지 눈높이 아동문학상, 새벗 문학상, 삼성문학상을 수상했어요. 동시집으로 『큰 나무 아래 작은 풀잎』이 있고, 그림책으로 『반쪽이』『무엇이 무엇이 똑같을까』『이렇게 자볼까 저렇게 자볼까』『모두 모여 냠냠냠』이 있어요. 장편동화는 『행복한 강아지 뭉치』『꿈을 찾아 한 걸음씩』『멋진 내 남자친구』『각설탕』등이 있지요. 웃으며 읽다가도 눈물 찔끔 나는 책, 읽고 나서 오래 기억에 남는 책을 꼬부랑 할머니가 될 때까지 쓰는 게 선생님의 꿈이래요.
  • 전체 그림책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