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노석미
  • 홍익대학교에서 회화를 전공했다. <너무해>전 (담 갤러리), <즐거운 가게>전 (갤러리 루프), 전 (서남 미술관), <샤워>전 (일주아트하우스) <악수하기>전 (동동 갤러리), <나는 네가 행복했으면 해>전 (갤러리 팩토리·두숍), 전 (갤러리 쌈지) 등의 개인전과 서울, 뉴욕, 베를린 등에서 여러 차례의 그룹기획전을 했다. 또한 일러스트레이션, 디자인, 인형 만들기, 아트상품 제작 등 다양한 일을 하고 있다. 쓰고 그린 책에는 『나는 네가 행복했으면 해』 『피델리오』 『Still life』 등이 있고, 그린 책에는 『아기구름 울보』 『히나코와 걷는 길』 『로맨스 약국』 『붉은 손 클럽』 등이 있다. 현재 경기도의 조그만 집에서 시로, 똘똘이, 후추, 봉봉, 씽이라는 다섯 마리의 고양이들과 함께 살고 있다.

  • 전체 그림책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