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성종
  • 1963년 전북 남원 지리산 자락 마을에서 태어났다. 어렸을 때부터 그림 그리기를 좋아했고, 대학에서는 서양화를 공부했다. 판소리, 서각, 천연염색, 바느질, 불화, 단청 등을 배우며 시민미술학교를 만들어 서각과 그림을 가르치며 살고 있다. 평생 한 우물 파는 장인도 좋지만, 그보다는 끊임없이 배우는 늙은 학생으로 살고 싶은 화가다. 몇 년 전, 쉬는 땅을 일궈 채소와 감자를 심고 키우다가『감자에 싹이 나서』를 그림책으로 만들기 시작했다. 느릿느릿 고쳐 쓰고 여러 번 다시 그려 완성한 첫 그림책이다.
  • 전체 그림책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