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베아트리체 알레마냐 (Beatrice Alemagna)
  • 1973년 이탈리아 볼로냐에서 태어나 지금은 프랑스 파리에서 그림책 작가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1996년 프랑스 몽트뢰유에서 삽화가들에게 주는 "미래의 인물상" 을 받았고, 2001년에는 프랑스 국립현대 예술협회(FNAC)에서 선정한 "주목할 만한 아동문학가에게 주는 상" 을, 2007년에는 볼로냐 라가찌 상을 받았습니다. 작가는 그림 그를 때는 어린시절로 돌아가 목동이 된 듯한 느낌으로 양을 치는 듯한 느낌을 받는다고 합니다. 그림책 『어린이』에서는 유리알 같은 낱말과 시를 읽는 듯한 그림으로 어린이 세계를 담았습니다. 작품으로는 『유리소녀』 『너는 내 사랑이야』 들이 있습니다.

     

    Beatrice Alemagna, the author and illustrator of “Child of Glass,” in her studio in Paris.


    “I’ve worked alone in my studio since 2011. It’s in the heart of Paris and is a place for which I have great affection, because of its silence, its light and its perfect size. My table faces a wall of images and objects that hold good feelings and make me feel good. Also, it’s just steps away from many marvelous bakeries.

     

  • 전체 그림책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