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송선범
  • 하루하루 새로운 친구들을 발견하고 만나면서 결코 혼자서는 살 수 없다는 것을 알게 됩니다. 우리는 ‘같이’하기에 행복하게 살아갈 수 있다는 것을 이 책의 그림을 그리면서 더욱 깊이 깨달았습니다. 1980년에 태어나 대학에서 디자인을 공부했고 꼭두 일러스트 학교를 수료했습니다. 그동안 『신윤복과 미인도』 『만화로 보는 지식 교과서 고사성어』 들에 그림을 그렸습니다.
  • 전체 그림책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