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성
  • 그린이 대성은 홍익대학교와 동 대학원에서 그림을 공부했습니다. 오랫동안 아이들을 가르치고 그림 전시회를 했습니다. 지금은 프리랜서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하고 있으며, 톡톡 튀는 듯한 다양한 방식의 그림으로 주목받고 있습니다. 그린 책으로 『양파 눈물』,『함께 살고 싶어요』,『내 귀는 황금 귀』,『흰 돌고래』 등이 있으며 아이들과 공감할 수 있는 그림을 그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 전체 그림책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