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민정영
  • 1971년 울산에서 태어나 홍익대에서 서양화를 전공했고, 가족들과 고양시에 살면서, 지금은 4살 된 딸 열무에 대한 그림책 작업에 흠뻑 빠져 있습니다. 『달팽이가 말하기를』은 첫 그림책입니다.
  • 전체 그림책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