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바바라 리만(Barbara Lehman)
  • 미국 시카고에서 테어나 브룩클린에 있는 프랫예술대학에서 그림을 공부했습니다. 지금은 뉴욕 북부에 살면서 좋은 그림을 그리기 위해 날마다 애쓰고 있습니다. <나의 빨강 책>은 바바라 리만의 첫 작품입니다. 바바라 리만이 어렸을 적 지도를 보면서 오랫동안 꿈꾸던 환상을 담고 있습니다. 바다 너머에 살고 있을 낯선 친구와 머나먼 곳에서 펼쳐질 신비한 모험을 상상하며 그림을 그렸습니다. 바바라 리만은 아이들이 빨강 책의 책장을 넘기면서 신비로운 이야기의 힘을 따라 새로운 모험을 하게 되길 바라고 있습니다.
  • 전체 그림책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