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이주
  • 그린이 김이주는 대학에서 시각 디자인을 공부하고 캐릭터 디자이너로 일을 하다 지금은 프리랜서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 중이며, 친근하고 정감 가는 동화 속 주인공들로 따뜻한 이야기를 그려나가고 있습니다. 작품으로는 《밥 대장! 힘 대장!》, 《더! 더! 더!》, 《이솝 우화랑 영어랑》, 《갑순 어머니가 아픈 까닭은》, 《태교동화》, 《내 이름은 안대용》, 《마법의 가방》, 《얘들아, 신화로 글쓰기 하자!》등이 있습니다.
  • 전체 그림책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