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보밀
  • 대학에서 시각디자인을 전공했고 꼭두일러스트교육원에서 그림책을 공부했어요. 《세상에 하나뿐인 소중한 나》를 함께 작업하면서 생명의 신비함과 아름다움을 표현하고 싶었어요. 이 책을 보는 아이들이 진짜 소중한 자신을 돌아보면서 마음이 따뜻해지는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작품으로는 《색깔 찾기 놀이》, 《흙 한 줌》, 《콩 세 알》, 《빈이의 설날》 등이 있습니다.

  • 전체 그림책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