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노준구
  • 『꿈꾸는 행성』을 작업하는 동안, 존재하지 않은 공간을 상상하고 새로운 이미지를 만들어 내는 과정이 즐거웠습니다. 나의 그림이 누군가의 이야기와 어우러져 세상에 나오는 모습을 지켜보는 일은 정말 멋진 일입니다. 혼자 작업하는 시간이 대부분이라 스스로를 통제해야만 하는 생활이 힘들긴 하지만 제약 없는 삶에서 자유로움을 느끼는 것에 만족하며 더 좋은 그림을 그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광고디자인을 공부하던 대학 시절 과제보다는 낙서나 드로잉에 남다른 재미와 열정을 느꼈다고 한다. 이후 영국으로 건너가 일러스트레이션을 공부하고 국내외 크고 작은 전시회에 참여했다. 현재 프리랜스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하고 있다.
  • 전체 그림책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