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아프리카 아이보리코스트에서 자랐어요. 어렸을 때부터 그리기와 색칠하기, 춤추기와 멋지게 옷 입기를 좋아했어요. 자라서도 조금도 바뀌지 않았지요! 엘리자베스는 지금 뉴욕 주 올버니에서 살아요. 거기에서 색칠하고, 실크 스크린 판화를 만들고, 바느질하고, 멍하니 있고, 구슬 공예를 해요. 아이보리코스트에서 보낸 어린 시절의 물건들, 사람들, 장소들이 엘리자베스의 작품에 큰 영향을 미쳤어요. [비닐봉지 하나가]는 엘리자베스에게 모아 둔 색색의 종이와 쇼핑백을 뒤져서 콜라주 그림을 만들게 했지요.

     

  • 전체 그림책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