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안신애
  • 어려서부터 그림 그리고 몽상하는 시간을 좋아했습니다. 그림 그리는 삶을 꿈꾸며 한겨레 그림책 학교에서 그림책을 공부했습니다. 지금은 세상을 관찰하고 끊임없이 상상하고 질문하며 그림책을 만들고 있습니다.『멋진 하루』는 식물과 동물과 사람 모두가 행복한 세상을 고민하며 쓰고 그린 첫 번째 그림책입니다. 

  • 전체 그림책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