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유선
  • 대학에서 의상디자인을 전공하고 의류 디자이너로 일하다가, 그림 그리는 게 너무 좋아서 지금은 그림책 만드는 일을 하고 있습니다. 어릴 적 꿈꾸던 상상들이 그림으로 펼쳐지듯이 저의 그림을 통해 어린이들의 상상력이 많이 길러졌으면 좋겠습니다. 그린 책으로는 『마법의 사과파이』, 『파루 할머니의 의상실』, 『잘못된 영수증』, 『척척맨, 왜 일까요?』, 『로봇이 되고 싶어!』, 『요술팽이 팽글이』 등이 있습니다.  

  • 전체 그림책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