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혜경
  • 대학원에서 문학치료를 전공하고 도서관과 교육기관에서 그림책과 논술지도를 합니다. 아이들의 눈빛, 음성, 말씨를 살피며 그 아이들과 함께하는 시간이 소중하고 감사함을 표현함에 주저함이 없습니다. 아이들의 일상생활에서 영감을 얻어 그림책 ‘그래, 너희 집 해!’를 첫 작품으로 빚어내었습니다. 맑고 순수한 아이들의 모습을 그림책으로 담아내기를 소망합니다.
     

  • 전체 그림책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