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존 케인
  • 존 케인은 어릴 때 여동생한테 이야기를 지어서 들려주기를 좋아했습니다. 「지미와 곰 이야기」는 지금도 생생하게 기억하고 있습니다. 존은 더블린과 호주를 오가며 살고 있습니다. 호주 최고의 독립 광고 에이전시를 세웠습니다. 『나는 오, 너는 아!』는 존의 첫 번째 그림책으로 2019 영국 올해의 그림책 상과 2019 미국 어린이가 뽑은 최고의 책 상을 받았습니다. 

  • 전체 그림책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