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40l좋아요 2
    그림책자세히보기
    하얀 세상
    별점 :
    작성자 :
    2008-12-14
    조회수 : 511

    이 책을 읽게 된 이유는 제목이 아름다웠기 때문이다.
    눈이 하얀 것은 평소에도 알고 있지만 그 눈을 환하다고 느끼는 것에서 작가의 마음이 느껴졌다.아마도 이 책을 만들게 된 계기는 눈이 아름답다고 느꼈기 때문이겠지 지레짐작을 하며 책을 꺼내들었다.맨 앞 장에는 시가 써있다. 나는 시가 너무 좋아서 바로 수첩에 적어놓았다.그 시를 읽고 있으면 마음이 행복해진다.

    잠들기 시작에는 밤에 따뜻한 집안에서 소르르 내리는 눈을 보는 것 같다. 그런 눈을 바라보며 잠시 겉옷을 걸치고 맨발에 슬리퍼를 신은 체로 떨어지는 눈을 얼굴, 손 등등에 맞으면서 마구 돌고 있는 느낌도 든다.

    겨울이 오면 눈이 내리는 것은 큰 행사이다. 각자 자신이 해야 하는 일들이 있다. 누구는 길을 내고 누구는 감기약을 챙기며 누구는 장화를 준비한다.아이들은 눈을 기다리다가 잠이 들고 토끼는 추워질까봐 따뜻한 굴로 들어간다. 모두들 잠든 동안 눈은 남몰래 소르르 스르르 떨어져 아침에 일어난 사람들에게 아름다운 풍경을 선물한다.

    아이들은 눈을 보고 행복해하고 어른들은 미끄러지기도 하고 따뜻한 물에 발을 담그기도 한다. 보통 사람들의 일상은 눈이 내린 풍경을 바탕으로 아름답다는 풍경을 만들어낸다.한겨울은 몸은 춥지만 마음은 따뜻하기만 하다.

    이 책을 읽으면 겨울이 기다려진다. 흰눈이 내리는 풍경을 보고 싶다. 카드에 그 풍경들을 그리고도 싶다. 흰눈이 내린 거리를 걷고도 싶다. 흰눈이 내린 곳에서 따뜻한 커피 한 잔도 마시고 싶다. 하늘이 주는 선물인 눈이 주는 세상을 가급적이면 빨리 만나고 싶다.


    작성자 리뷰 더보기
번호 책 제목 리뷰 제목 작성자 등록날짜 조회
635 학교 가는 날 : 오늘의 일기 너무나 귀엽고 앙증맞은 그림일기랍니다. 2012-01-04 645
634 내 거야! 아고 귀여워라~ 2011-12-20 540
633 바가지꽃 아이들은 바가지 하나에도 이렇게 미쳐버리죠 2011-12-20 527
632 아기똥꼬 동생이 있는 형아에게 꼭 읽어주세요 2011-12-20 443
631 멧돼지 남매가 보내는 편지 멧돼지들도 살아갈 수 있게 해주세요 2011-12-20 458
630 오리 아빠 구성이 재미있는 그림책 2011-12-20 507
629 까꿍 만만세 포동포동 귀여운 아기손이 너무나 예뻐요 2011-12-20 469
628 꼬끼오오오! 토끼소리 낼줄 알아? 2011-12-20 410
627 치과의사 드소토 선생님 스토리가 살아있는 그림책 2011-12-20 393
626 우리 딸은 어디 있을까? 강추하는 그림책입니다. 2011-12-20 459
625 우리는 친구 귀여운 고양이과 고릴라가 친구가 되어요 2011-12-20 395
624 삐약이 엄마 악명높은 고양이가 글쎄~ 삐약이를 낳았데요 2011-12-20 400
623 그리미의 하얀 캔버스 색연필의 포근한 느낌으로 따뜻한 겨울을 표현 2011-12-20 384
622 마레에게 일어난 일 그림이 먼저 눈에 확 들어온 그림책 2011-12-20 618
621 늑대와 일곱 마리 아기염소 그림형제의 새로운 접근 2010-10-11 1406
620 어린 음악가 폭스트롯 부모님의 걱정거리가 부모님을 살리다 2010-03-05 1493
619 선생님, 우리 선생님 눈길을 끈 흑인 선생님 - 밖으로 나오는 길 2010-03-05 1030
618 흰 토끼와 검은 토끼 아름다운 두 토끼가 결혼을... 2010-03-05 734
617 길기리 아주머니께 익살스럽고 재미있는 책 2010-03-05 1062
616 아빠는 나쁜 녀석이야! 읽을 수록 가슴이 짠해지는 2009-09-03 12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