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회수 40l좋아요 1
    그림책자세히보기
    내 사랑 곰
    별점 :
    작성자 :
    2008-12-14
    조회수 : 499
    잠들려고 침대에 누운 주인공에게 누군가 찾아온다.창문을 두툼한 손을 쓱 밀어 넣으면서 말이다.그건 바로 북극곰이었다. 아주 큰 곰이었다.주인공은 그 곰을 아무런 거리낌없이 받아들인다.당연히 알고 있는 친구를 받아들이는 것처럼 말이다.

    아이는 이 곰 때문에 바쁘다.우유도 먹여야하고 곰이 어지르면 치워줘야하고 목욕도 시켜줘야한다. 곰이 주인공의 아주 큰 부분이다. 곰은 아무런 말도 없다. 아주 큰 몸으로 작은 침대에 주인공과 함께 눕기도 하고 주인공에게 혼이 나면 침대 밑에 숨어있기도 한다.

    주인공은 이런 곰에 대해서 부모님들에게 구구절절 말을 한다.물론 부모님들은 이해하지 못하지만 이해하려고 노력한다.이런 곰은 아무런 예고도 없이 왔던 것처럼 예고없이 자신의 고향으로 가버린다.

    나도 어린 시절이 기억이 나지 않지만 아이들이 상상 속이 친구를 만들어 내듯이 나도 그랬겠구나 하고 생각을 해본다.주인공의 부모님들처럼 이해하기는 정말 힘들지만... 아이들에게는 존재하는 세계라는 것을 받아들여야만 한다.아이가 곰과 벌이는 얘기들은 참 실감난다. 아이가 그렇게 한 행동을 곰도 똑같이 따라하는 것이 아닐까.
    그리고 엄마가 하는 행동은 자기도 똑같이 따라하고 말이다.

    곰이 떠나는데... 당연히 떠나는 것은 정해진 것이겠지만 왜 그렇게 마음이 아파오는지 모르겠다.차가운 비가 내리는 것만 같다.
    마음이 아퍼야만 성장하는 것인가 하는 생각도 들고 말이다.
    아픔이 슬프기도 하지만 맑고 아름답다는 생각도 든다.
    또다른 세상으로 가는 과정이 한면만 있는 것은 아닐테니까.


    작성자 리뷰 더보기
번호 책 제목 리뷰 제목 작성자 등록날짜 조회
635 학교 가는 날 : 오늘의 일기 너무나 귀엽고 앙증맞은 그림일기랍니다. 2012-01-04 645
634 내 거야! 아고 귀여워라~ 2011-12-20 540
633 바가지꽃 아이들은 바가지 하나에도 이렇게 미쳐버리죠 2011-12-20 527
632 아기똥꼬 동생이 있는 형아에게 꼭 읽어주세요 2011-12-20 443
631 멧돼지 남매가 보내는 편지 멧돼지들도 살아갈 수 있게 해주세요 2011-12-20 458
630 오리 아빠 구성이 재미있는 그림책 2011-12-20 507
629 까꿍 만만세 포동포동 귀여운 아기손이 너무나 예뻐요 2011-12-20 468
628 꼬끼오오오! 토끼소리 낼줄 알아? 2011-12-20 410
627 치과의사 드소토 선생님 스토리가 살아있는 그림책 2011-12-20 393
626 우리 딸은 어디 있을까? 강추하는 그림책입니다. 2011-12-20 459
625 우리는 친구 귀여운 고양이과 고릴라가 친구가 되어요 2011-12-20 395
624 삐약이 엄마 악명높은 고양이가 글쎄~ 삐약이를 낳았데요 2011-12-20 400
623 그리미의 하얀 캔버스 색연필의 포근한 느낌으로 따뜻한 겨울을 표현 2011-12-20 384
622 마레에게 일어난 일 그림이 먼저 눈에 확 들어온 그림책 2011-12-20 618
621 늑대와 일곱 마리 아기염소 그림형제의 새로운 접근 2010-10-11 1406
620 어린 음악가 폭스트롯 부모님의 걱정거리가 부모님을 살리다 2010-03-05 1493
619 선생님, 우리 선생님 눈길을 끈 흑인 선생님 - 밖으로 나오는 길 2010-03-05 1030
618 흰 토끼와 검은 토끼 아름다운 두 토끼가 결혼을... 2010-03-05 734
617 길기리 아주머니께 익살스럽고 재미있는 책 2010-03-05 1062
616 아빠는 나쁜 녀석이야! 읽을 수록 가슴이 짠해지는 2009-09-03 1239